디렉토리분류

표제어 > 한글항목명 > 자

  • 자건(子建)정석견(鄭錫堅)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김천 출신의 문신. 본관은 해주(海州). 자는 덕용·자건(子建), 호는 한벽재(寒碧齋). 증조할아버지는 정윤성(鄭允成)이고, 할아버지는 정희언(鄭希彦)이며, 아버지는 단천교도(端川敎導) 정유공(鄭由恭)이다. 형으로 정철견(鄭鐵堅)과 정은견(鄭銀堅)이 있다. 정석견(鄭錫堅)[1444~1500]은 지금의 김천시 감문면 광덕리 탄동마을에서 태어났다. 타고난 성품이 강직하고 학...

  • 자경최한정(崔漢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김천 출신 문신. 본관은 화순(和順). 자는 자경. 아버지는 최사로이다. 아들로 최중홍 등 다섯 명을 두었고, 증손자에 수우당 최영경이 있다. 최한정(崔漢禎)[1427~1486]은 1456년(세조 2) 생원이 되고, 1459년(세조 5) 문과에 급제하였다. 사헌부감찰과 사간원정언 등을 역임하였다. 1463년(세조 9) 중시에 급제하였다. 사헌부헌납, 홍문관교리겸시독관,...

  • 자동 서원(紫東書院)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조마면 강곡리에 있는 조선 후기 서원. 자동서원은 강설(姜渫)·강여호(姜汝㦿)·강석구(姜碩龜)·강이하를 배향한 서원이다. 남와 강설은 1612년(광해군 4)에 증광 진사시에 합격하고, 1636년(인조 14) 병자호란 때는 기호 지방 선비들의 의병장으로 추대 받은 바 있다. 1628년 김산에 들어와 지금의 구성면 광명리에 거처를 정하고, 정한강 문하에서 수학하여 수...

  • 자두 와인(紫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에서 생산되는 자두로 만든 술. 김천은 전국 1위를 자랑하는 전국 제일의 자두 주산지이며 자두 특구로 지정된 지역이다. 자두 와인은 김천 특산물인 자두를 이용한 발효주로 3개월 이상 저온에서 숙성시켜 자두 특유의 향과 색이 살아 있고 자두의 기능성 성분이 그대로 함유되어 건강주로서 효능이 높으며 와인을 처음 접하는 사람들도 즐길 수 있다. 과거에 자두를 이용해 막걸...

  • 자두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의 시화(市花). 자두나무는 자도나무·오얏나무라고도 한다. 중국 원산으로 인가 부근에서 과수로 심는다. 김천시에는 과실수 중에 포도 다음으로 자두와 사과나무가 많이 식재되어 있다. 현재 재배 중인 자두 신품종은 1948년 김천시 농소면 월곡리 못골농원 이인배의 부친인 고 이오덕이 일본으로부터 도입한 것이다. 김천자두는 2008년 말 기준 재배 면적 1,150㏊ 규모...

  • 자명(子明)배시량(裵時亮)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김천 출신의 무신. 본관은 성주(星州). 자는 자명(子明). 아버지는 배흥립(裵興立)이고, 부인은 정부인(貞夫人) 영산 신씨(靈山辛氏)이다. 셋째 아들로 태어났다. 아들은 통덕랑(通德郞) 배명호(裵明虎)와 진사(進士) 배명생(裵命生)을 두었고, 형으로 배시망(裵時望)과 배시준(裵時俊)이 있다. 배시량(裵時亮)[1604~1657]은 54세가 되던 1630년(인조 8) 식년...

  • 자미(子美)정이교(鄭以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김천 출신의 문신. 본관은 연일(延日). 자는 자미(子美), 호는 만취헌(晩翠軒). 할아버지는 정회형(鄭淮衡)이며, 아버지는 성균관사성을 지낸 정종소(鄭從韶)이다. 형은 정이휘(鄭以揮)이며 사헌부지평(司憲府持平)과 직제학(直提學)을 거쳐 양주목사(楊洲牧使)를 역임하였다. 동생은 정이심(鄭以諶)으로 1486년(성종 17) 정이교와 함께 중시문과에 급제하여 사헌부지평을 지냈...

  • 자-산(紫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자산동에 있는 산. 자산은 김천시 자산동 중앙부에 있는 구릉으로 높이 약 130m, 길이 800~1,000m, 폭 200~300m이며 북서~남동 방향으로 길쭉한 형태를 띠고 있다. 자산은 두 개의 구릉으로 나누어진다. 남동쪽 구릉은 자산 정상부로 주거지가 들어서 있고, 북서쪽 구릉은 모암산(帽巖山)이라고 불린다. 경부선 철도가 개설되기 전, 즉 자산 남쪽이 시가지...

  • 자-산 공원(紫山公園)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성내동에 있는 근린공원. 자산공원은 1976년 3월 27일 건설부 고시 제37호로 시가지 중심에 위치하는 모암산·자산 일대 10만 3805㎡부지에 근린공원으로 지정된 후 2층 8각의 누각인 자운정이 건립되고 충혼탑과 반공영령기념비가 세워졌다. 그리고 1996년에는 김천시에서 자운정과 화장실을 개·보수하고 식수대 1기와 편의자 30개를 설치했으며 산책로 900m와...

  • 자-산-동(紫山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감호동·모암동·용두동·성내동을 관할하는 행정동. 2008년 성내동과 용암동을 통합하면서 성내동과 모암동에 걸쳐 자산(紫山)[일명 척산(尺山)]이 있고 자산공원, 자산공영주차장, 자산경로당, 자산 할머니 제사 등 각종 시설과 의례에 ‘자산’이라는 명칭이 두루 쓰이는 데 착안하여 자산동이라 하였다. 1914년 상신기동·갈마동 각 일부가 병합되어 김산군 감천면 성내정으...

  • 자산-동 주민 센터(紫山洞住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모암동에 있는 자산동 관할 행정 기관. 김천시의 행정 구역은 아포읍, 농소면, 남면, 개령면, 어모면, 봉산면, 대항면, 감천면, 감문면, 조마면, 구성면, 지례면, 부항면, 대덕면, 증산면, 자산동, 평화남산동, 양금동, 대신동, 대곡동, 지좌동 등 1개 읍, 14개 면, 6개 동으로 구성되어 있다. 그중에서 자산동 주민센터는 자산동 지역의 행정 사무를 관장하는...

  • 자산동사무소자산-동 주민 센터(紫山洞住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모암동에 있는 자산동 관할 행정 기관. 김천시의 행정 구역은 아포읍, 농소면, 남면, 개령면, 어모면, 봉산면, 대항면, 감천면, 감문면, 조마면, 구성면, 지례면, 부항면, 대덕면, 증산면, 자산동, 평화남산동, 양금동, 대신동, 대곡동, 지좌동 등 1개 읍, 14개 면, 6개 동으로 구성되어 있다. 그중에서 자산동 주민센터는 자산동 지역의 행정 사무를 관장하는...

  • 자산동사무소자산-동 주민 센터(紫山洞住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모암동에 있는 자산동 관할 행정 기관. 김천시의 행정 구역은 아포읍, 농소면, 남면, 개령면, 어모면, 봉산면, 대항면, 감천면, 감문면, 조마면, 구성면, 지례면, 부항면, 대덕면, 증산면, 자산동, 평화남산동, 양금동, 대신동, 대곡동, 지좌동 등 1개 읍, 14개 면, 6개 동으로 구성되어 있다. 그중에서 자산동 주민센터는 자산동 지역의 행정 사무를 관장하는...

  • 자양산(紫陽山)자-산(紫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자산동에 있는 산. 자산은 김천시 자산동 중앙부에 있는 구릉으로 높이 약 130m, 길이 800~1,000m, 폭 200~300m이며 북서~남동 방향으로 길쭉한 형태를 띠고 있다. 자산은 두 개의 구릉으로 나누어진다. 남동쪽 구릉은 자산 정상부로 주거지가 들어서 있고, 북서쪽 구릉은 모암산(帽巖山)이라고 불린다. 경부선 철도가 개설되기 전, 즉 자산 남쪽이 시가지...

  • 자연 보호 중앙 연맹 김천-시 협의회(自然保護中央聯盟金泉市協議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에 있는 자연보호중앙연맹의 김천 지역 단체. 자연보호중앙연맹 김천시협의회는 자연보호 활동을 목적으로 하는 사단 법인 자연보호중앙연맹의 산하 단체로 경상북도협의회에 소속된 시·군협의회 중 하나이다. 자연보호에 대한 봉사 활동을 통해 자연을 오염과 파괴로부터 보호하고 아름다운 국토를 소중히 보존하기 위해 설립되었다. 1979년 1월 1일 법인 설립 인가를 받고 설립되어...

  • 자연 재해(自然災害)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서 자연의 예기치 않은 변동에 의해 일어나는 피해. 자연재해는 기상 이변·지진·황사 등 특이한 자연 현상으로 인하여 발생하는 인명과 재산의 피해를 일컫는다. 「자연재해대책법」에 의하면 태풍·홍수·폭풍·해일·폭설·가뭄·지진 등 이에 준하는 자연 현상으로 인하여 발생하는 피해이다. 김천 지역은 여름철 호우와 강풍·태풍에 의한 풍수해를 비롯하여 지진·황사 등의 자연...

  • 자연 지리(自然地理)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지역의 토양, 지질, 기후, 하천 등의 지리적 조건. 자연지리란 지표에서 발생하는 자연 현상의 공간적 특성을 밝히는 지리의 한 분야로서, 지형, 기후, 수문, 식생, 토양 등의 특징, 형성 과정, 분포 등을 분석하고, 이러한 자연 환경 요소들과 인간 생활과의 관계를 밝히는 것이다. 또한 지표의 자연 현상을 인간 생활 및 활동과 관련하여 환경적 측면에서 접근하고 있...

  • 자통홍제존자(慈通弘濟尊者)사명 대사(泗溟大師)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후기 김천 직지사로 출가한 고승(高僧)이자 의병장. 본관은 풍천(豊川). 자는 이환(離幻), 호는 사명당(四溟堂)·송운(松雲), 속명은 임응규(任應奎), 별호는 종봉(鍾峯). 아버지는 임수성(任守成)이다. 사명대사(泗溟大師)[1544~1610]는 직지사에 6년간 머물렀으며 주지를 지냈다. 1575년(선조 8) 왕의 중망(衆望)에 의하여 선종의 수사찰(首寺刹)인 봉은사의 주지로...

  • 자형이상필(李尙苾)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김천 출신의 효자. 본관은 벽진(碧珍). 자는 자형이고, 호는 아헌(雅軒). 이약동(李約東)의 후손으로 아버지는 동지중추부사(同知中樞府事) 이흥선이다. 형으로 이상익(李尙益)이 있으며, 형제가 모두 김천 지역에서 효행을 행하였다. 이상필(李尙苾)은 형 이상익과 함께 신독재(愼獨齋) 김집(金集)의 문하에서 경학과 예학을 수학하였다. 집 밖에서 맛있는 음식이 생기면 먼저 부...

  • 자형(子亨)이태하(李泰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김천의 향토지를 저술한 문인. 본관은 하빈(河濱). 자는 자형(子亨), 호는 허주자(虛舟子). 이선동(李善仝)의 후예로 아버지는 이명필이다. 1718년(숙종 44) 이태하(李泰夏)[1658~1721]는 여이명(呂以鳴)과 함께 현존하는 김천 지역 최고(最古)의 향토지인 『금릉승람(金陵勝覽)』을 저술하였다. 경학(經學)에 밝고 문장이 탁월하여 유명하였으며, 특히 시사(時事)...

  • 작내-리(作乃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구성면에 속하는 법정리. 마을에 있던 작내역(作乃驛)에서 비롯된 이름이다. 조선 말 지례군 하북면에 속했던 지역으로 1914년 장천(長川)·관평(觀坪)이 통합되어 김천군 석현면 작내리로 개편되었다. 1934년 김천군 구성면 작내리가 되었고, 1949년 금릉군 구성면 작내리로 개칭되었다. 1995년 김천시 구성면 작내리가 되었다. 작내리는 구성면 소재지에서 남쪽으로...

  • 작내-리 느티나무(作乃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구성면 작내리에 있는 수령 약 430년의 보호수. 작내리 느티나무는 높이 17m, 가슴높이 둘레 8.2m이다. 느티나무는 각 마을마다 정자나무나 서낭나무로 심어 보호하였는데, 오래된 나무는 마을을 보호하고 지켜 주는 상징으로 여겨 왔다. 어린잎은 봄에 떡을 만들 때 넣어 먹고, 목재는 결이 곱고 단단해서 건축·기구·조각·악기·선박 등의 재료로 쓰인다. 작내리 느티...

  • 작내-리 울안 동제(作乃里-洞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구성면 작내리에서 마을의 평안과 풍요를 빌며 지냈던 마을 제사. 작내리 울안 동제는 매년 음력 정월 14일 자정에 김천시 구성면 작내리 울안마을에서 주민의 화합을 도모하고 마을의 안녕을 기원하며 공동으로 지냈던 제사이다. 이를 ‘장내마을 장승제’라고도 한다. 김천시 구성면 작내리 울안마을은 김천시에서 거창 방면 국도로 16㎞ 지점에 있는데, 마을을 개척할 당시에...

  • 작은설동지(冬至)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서 일 년 중 밤이 가장 길고 낮이 가장 짧은 날에 지내는 풍속. 동지(冬至)는 글자 그대로 겨울에 이르렀다는 뜻으로 태양이 가장 남쪽으로 기울어져 밤의 길이가 일 년 중 가장 긴 날이다. 동지가 지나면 하루 낮 길이가 1분씩 길어지는데 옛 사람들은 태양이 기운을 회복하는 것이라고 생각하여 동지를 ‘작은설’, ‘아세(亞歲)’ 등이라고도 했다. 동지는 24절기...

  • 잘살기 운동새마을 운동(-運動)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1970~1980년대 가난을 극복하기 위하여 경상북도 김천시를 포함하여 우리나라 전역에서 일어난 지역 사회 개발 운동. 새마을운동은 지역 주민의 자발적이며 자조적인 협동 노력에 의해 주민들 스스로가 생활 태도와 정신 자세를 혁신하고 경제적·사회적·문화적 생활 환경을 개발, 발전, 개선해 나가는 지역 사회 개발 운동이며 사회 혁신 운동이다. 근면·자조·협동의 정신을 가지고 어제보다...

  • 잠업(蠶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의 산업 중 누에를 사육하여 고치를 생산하는 업종. 경상북도 김천시에서는 남면 부상리(扶桑里), 대항면 복전리 등지를 중심으로 한때 양잠업이 번성하였다. 특히 김천시 남면 부상리는 신라 시대부터 불린 지명에 걸맞게 뽕나무밭이 많았으며, 속칭 ‘번데기들’이라고 불리는 들녘이 아직도 남아 있을 정도이다. 김천에서는 1914년에 누에의 품종을 바꾸고, 1919년에는 이를...

  • 장곡노곡-리(老谷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농소면에 속하는 법정리. 관직을 그만둔 연로한 노인들이 마을로 들어와 노년을 평온하게 보내었다 하여 노리실(老夷室) 또는 노곡(老谷)이라 하였다. 1759년(영조 35) 선비 박유춘(朴有春)이 마을을 개척할 당시에 노송이 많아 노곡이라 했다는 설, 험준한 백마산과 비백산 일대에 노루가 많아 노루실 또는 장곡(獐谷)이라 했다는 설도 있다. 조선 중기까지 개령현 농소...

  • 장교청(將校廳)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시대 김천 지역에 설치한 장교청. 장교청(將校廳)은 장교들의 집무실로 사용되던 관아가 있었던 곳이다. 장교청(將校廳)은 ‘무청(武廳)’이라고도 한다. 이청(吏廳)의 아전들이 수령을 보좌하여 지방 행정을 맡고, 군사·경찰은 장교청에서 담당하였다. 인리청(人吏廳)에는 육방이서(六房吏胥)가 행정을 분장하고, 장교청에는 군교가 있어 군사는 군관이 담당하고, 경찰권은 포교가 분장하였다...

  • 장끼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서 열렸던 김천장에 대한 내용이 실려 있는, 꿩을 의인화한 고전 소설. 「장끼전」은 조선 시대의 소설로 작자와 연대는 미상이나 꿩을 의인화(擬人化)한 우화(寓話)이다. 이를 「장끼 타령」이라고도 한다. 「장끼전」은 새들의 생활을 그려서 인간 사회를 풍자했는데, 그 내용은 장끼가 까투리의 간언(諫言)을 듣지 않고 탁첨지(卓僉知)가 놓은 콩을 먹고 죽자,...

  • 장내마을 장승제작내-리 울안 동제(作乃里-洞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구성면 작내리에서 마을의 평안과 풍요를 빌며 지냈던 마을 제사. 작내리 울안 동제는 매년 음력 정월 14일 자정에 김천시 구성면 작내리 울안마을에서 주민의 화합을 도모하고 마을의 안녕을 기원하며 공동으로 지냈던 제사이다. 이를 ‘장내마을 장승제’라고도 한다. 김천시 구성면 작내리 울안마을은 김천시에서 거창 방면 국도로 16㎞ 지점에 있는데, 마을을 개척할 당시에...

  • 장로교장로회(長老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에 있는 개신교의 한 교파. 장로회 또는 장로교는 스코틀랜드의 종교 개혁 기간 중에 존 녹스를 중심으로 형성된 칼뱅주의 성격의 개신교 종파이다. 존 녹스는 칼뱅의 제자로 스코틀랜드로 건너와 칼뱅의 종교 개혁 사상을 전파하였다. 장로교는 칼뱅의 신학적 전통을 따른다는 점에서 다른 개혁 교회들과 같았으나 목사와 장로가 교회를 다스리고, 대의 정치의 원칙에 따라 당회,...

  • 장로회(長老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에 있는 개신교의 한 교파. 장로회 또는 장로교는 스코틀랜드의 종교 개혁 기간 중에 존 녹스를 중심으로 형성된 칼뱅주의 성격의 개신교 종파이다. 존 녹스는 칼뱅의 제자로 스코틀랜드로 건너와 칼뱅의 종교 개혁 사상을 전파하였다. 장로교는 칼뱅의 신학적 전통을 따른다는 점에서 다른 개혁 교회들과 같았으나 목사와 장로가 교회를 다스리고, 대의 정치의 원칙에 따라 당회,...

  • 장바우 감자탕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조마면에서 생산되는 감자를 이용하여 만든 향토 음식. 김천시 조마면은 기원전 82~57년에는 변한(弁韓)의 12국가 중 주조마국(走漕馬國) 또는 졸마(卒麻)라 일컬었다가 742~756년 신라 시대에는 상주목 개령군에 속한 조마부곡으로 불리었다. 1781년에 『금릉지(金陵誌)』에는 김산군 조마남면(助馬南面)으로 기록되었다. 1914년 김산군 조마남면 21개 동을 4...

  • 장바우감자조마 감자(助馬柑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조마면 일대에서 재배되는 감자. 서류인 감자는 외래 작물이지만 오래전에 우리나라에 전래되어 전국적으로 재배되고 있다. 단위 면적당 생산량이 매우 많은 식량 작물이며, 주정이나 전분 생산 등 공업 원료로도 쓰인다. 감자는 고랭 지대의 우랭 종자 보급 확대로 단위 생산량이 꾸준히 늘어나고 주년 생산 체계 확립으로 연 4회 재배가 가능하다. 하지만 노동력 부족 등으로...

  • 장삼조(張三兆)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 김천 출신의 독립운동가. 장삼조(張三兆)는 1914년 1월 16일 김천시 아포읍 제석리 789번지에서 태어났다. 장삼조는 1931년 12월 12일 당시 김천군 아포면 국사동(國士洞)[현 김천시 아포읍 국사리]에서 김일조(金壹兆), 박갑천(朴甲天) 등과 일본군 수송을 방해할 목적으로 아포면을 통과하는 경부선 철도의 전선을 절단하고 신호대(信號臺)를 도로 위에 올려놓아 일...

  • 장삼조(張三祚)장삼조(張三兆)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 김천 출신의 독립운동가. 장삼조(張三兆)는 1914년 1월 16일 김천시 아포읍 제석리 789번지에서 태어났다. 장삼조는 1931년 12월 12일 당시 김천군 아포면 국사동(國士洞)[현 김천시 아포읍 국사리]에서 김일조(金壹兆), 박갑천(朴甲天) 등과 일본군 수송을 방해할 목적으로 아포면을 통과하는 경부선 철도의 전선을 절단하고 신호대(信號臺)를 도로 위에 올려놓아 일...

  • 장수바위장수-바위 이야기(將帥-)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에서 장수바위와 관련하여 전해 내려오는 이야기. 「장수바위 이야기」는 땅에 발이 붙어 꼼짝 못하는 승려를 구하려고 충주 박씨 집안의 장사가 승려의 팔을 잡아당기며 힘을 주자 그곳에 박 장사의 나막신 발자국이 새겨졌다는 지명 유래담이다. 1983년 김천시에서 발행한 『내고장 우리향토』에 「장수바위에 새겨진 발자국」이라는 제목으로 수록되어 있다. 1999년 김천...

  • 장수-바위 이야기(將帥-)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에서 장수바위와 관련하여 전해 내려오는 이야기. 「장수바위 이야기」는 땅에 발이 붙어 꼼짝 못하는 승려를 구하려고 충주 박씨 집안의 장사가 승려의 팔을 잡아당기며 힘을 주자 그곳에 박 장사의 나막신 발자국이 새겨졌다는 지명 유래담이다. 1983년 김천시에서 발행한 『내고장 우리향토』에 「장수바위에 새겨진 발자국」이라는 제목으로 수록되어 있다. 1999년 김천...

  • 장수바위에 새겨진 발자국장수-바위 이야기(將帥-)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에서 장수바위와 관련하여 전해 내려오는 이야기. 「장수바위 이야기」는 땅에 발이 붙어 꼼짝 못하는 승려를 구하려고 충주 박씨 집안의 장사가 승려의 팔을 잡아당기며 힘을 주자 그곳에 박 장사의 나막신 발자국이 새겨졌다는 지명 유래담이다. 1983년 김천시에서 발행한 『내고장 우리향토』에 「장수바위에 새겨진 발자국」이라는 제목으로 수록되어 있다. 1999년 김천...

  • 장신강(張信鋼)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후기 김천 지역에 은거한 문인. 본관은 인동(仁同). 자는 윤오, 호는 농재(聾齋). 장홍한(張鴻翰)의 후예이며, 아버지는 장한걸이다. 장신강(張信鋼)[1779~1856]은 선대의 업적을 드러내어 밝혀서 널리 퍼지게 하려는 높은 뜻을 가졌으나, 시대 상황은 이미 조선 말기의 쇠퇴기이었다. 이에 김천시 구성면 임천리에 은거하였다. 관리로서는 제세안민의 뜻을 펼치지 못하였으나,...

  • 장암-리(壯岩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조마면에 속하는 법정리. 이 마을 출신으로 목사(牧使)를 역임한 허직(許稷)이 바위에 자신의 이름을 새긴 후 힘센 장사에게 바위를 3층으로 쌓게 하였다 하여 장수바위 또는 삼층바위라 하였는데 음이 변하여 장바우가 되었고 한자로 장암(壯岩)이라 하였다. 이 바위를 기준으로 위쪽 마을을 상장(上壯)[일명 웃장바우], 아랫마을을 하장(下壯)[일명 아랫장바우]이라 한다....

  • 장전-리(長田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증산면에 속하는 법정리. 목통천 주변으로 인근에서는 보기 드물게 크고 긴 밭이 있어 장전(長田)이라 하였다. 조선 말 성주군 내증산면에 속했던 지역으로 1914년 장전·청천(淸川)·송계(松鷄)·마구실(馬廐室)·서무터 등이 통합되어 김천군 증산면 장전리로 개편되었다. 1949년 금릉군 증산면 장전리가 되었고, 1995년 김천시 증산면 장전리가 되었다. 마을의 서쪽을...

  • 장전-리 느티나무(長田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증산면 장전리에 있는 수령 약 505년의 보호수. 장전리 느티나무는 높이 15m, 가슴높이 둘레 6.5m이다. 느티나무는 각 마을마다 정자나무나 서낭나무로 심어 보호하였으며, 오래된 나무는 마을을 보호하고 지켜 주는 상징으로 여겨 왔다. 어린잎은 봄에 떡을 만들 때 넣어 쪄서 먹고, 목재는 결이 곱고 단단하여 건축·기구·조각·악기·선박 등의 재료로 쓰인다. 장전리...

  • 장지도(張志道)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고려 후기 김천 출신의 문신. 본관은 인동(仁同). 호는 반곡(盤谷). 아버지는 경상도 청하현감(淸河縣監)을 지낸 장을포(張乙浦)이고, 큰아버지는 운봉현감(雲峰縣監)을 지낸 장을해(張乙海)이다. 후손은 없다. 장지도(張志道)[1371~?]는 김천시 지례면에서 태어났으며, 어려서부터 총명하고 절의가 굳었다. 공민왕 때 향시에 합격하고 곧이어 문과에 급제하여 기거주지의주사(起居注知宜州...

  • 장지도의 제자(張志道-弟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지례면에서 장지도의 제자와 관련하여 전해 내려오는 이야기. 「장지도의 제자」는 윤은보(尹殷保)가 스승이 돌아가시자 부친상과 동일하게 3년 동안 시묘살이를 하는 등 성심으로 제자의 도리를 다하였다는 인물담이다. 1983년 김천시에서 발행한 『내고장 우리향토』에 「장지도의 제자」라는 제목으로 수록되어 있다. 1999년 김천시에서 간행한 『김천시사』와 김천시 문화관광...

  • 장치기(杖-)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서 공채를 이용해서 공을 치며 즐기는 놀이. 장치기는 남자아이들이 주로 감천의 모래밭에서 집단으로 편을 갈라 돌이나 솔방울·새끼 등으로 만든 공을 공채[나무 막대기]로 쳐서 상대편 골문 안으로 밀어 넣으면 점수를 얻는 오늘날의 하키와 비슷한 놀이이다. 이를 ‘얼레공놀이’라고도 한다. 장치기는 옛날 무사나 귀족 출신의 젊은이들이 궁중에서 말을 타고 공채로 공을...

  • 장홍한(張鴻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후기 김천 출신의 의병. 본관은 인동(仁同). 자는 순거. 할아버지는 죽정 장잠이고, 아버지는 참의 장곤이다. 장홍한(張鴻翰)[1571~1594]은 의기가 초인하고 지략이 절륜하였다. 임진왜란 때 의병을 일으켜 왜승 찬희와 그 상좌승 수정을 사로잡는 공을 세웠다. 1593년(선조 26) 10월에는 황간의 의병장 박이룡과 더불어 김산, 지례, 개령, 선산 네 개 읍의 유적을 토...

  • 장흥 위씨(長興魏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위경(魏鏡)을 시조로 하고 위대홍(魏大弘)을 입향조로 하는 경상북도 김천시의 세거 성씨. 장흥위씨는 신라 선덕여왕 때 당태종(唐太宗)이 보낸 사신[8학사]중 한 사람인 위경이 귀화하면서 정착해 시조가 되었고, 고려 태조 때 대각관시중(大覺官侍中)을 지낸 위창주(魏菖珠)를 중시조로 하고 있다. 이어 3세(世) 위보(魏補)는 중랑장, 5세 위기로(魏耆老)는 평장사, 11세 위인감(魏...

  • 고개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 있는 산등성이 봉우리 사이의 낮은 부분. 고개란 산 능선부에서 상대적으로 낮은 부분을 의미하며, 지형적으로 두 봉우리 또는 산 능선부 사이에 침식 작용이 집중되어 우묵하게 지표면의 고도가 낮아져서 말 안장과 같은 형태로 생긴 지형인 안부(鞍部, saddle)에 해당한다. 이를 영(嶺), 현(峴), 치(峙), 재 등의 말로 표현하기도 한다. 고개는 그 지역 산...

  • 재우(載羽)정란(鄭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김천 출신의 문신. 본관은 해주(海州). 자는 재우(載羽), 호는 운재(雲齋). 아버지는 생원(生員) 정은견(鄭銀堅)이다. 아들로 정수(鄭遂), 정연(鄭延), 정준(鄭遵), 정손(鄭遜), 정지(鄭遲), 정탁이 있으며, 정탁은 1564년 식년시에 생원으로 급제하였다. 정란(鄭鸞)은 지금의 김천시 감문면 광덕리 탄동마을에서 태어났으며, 어려서부터 뜻이 곧고 호학하여 주위로부...

  • 재현(在見)우용택(禹龍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 김천 출신과 함께 활동한 독립운동가. 우용택(禹龍澤)은 1868년 9월 14일 경상북도 의성군 안계면 교촌리에서 태어났다. 자는 재현(在見), 호는 육봉(六峰)이다. 개항기 참봉 벼슬에 있었다. 을미년 의병이 해산한 후 일부의 자정론자를 제외하고 의병에 참여했던 유생들은 각자의 학통과 의병 경험에 따라 현실에 참여하였다. 특히 많은 유생들이 상경하여 의병의 공로를 인정...

  • 저수지(貯水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에 있는 인공 저수 시설. 저수지는 유수(流水)를 저장하여 물의 과다 또는 과소를 조절하는 인공 시설로서 하천에서 충분한 용수를 확보할 수 없을 때의 중요한 지표수 용수원(用水源)이다. 시설비가 비싸고 수질이 떨어지는 결점은 있으나, 풍부한 수량을 확보할 수 있고 수온도 흐르는 물보다는 높은 경우가 많아 농업용수로서 유리하다. 또한 관광 용지로도 개발할 수 있는 다...

  • 적암(適庵)조신(曺伸)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전기 김천 출신의 문신. 본관은 창녕(昌寧). 자는 숙분(叔奮), 호는 적암(適庵). 아버지는 현감을 지낸 조계문(曺繼門)이며, 얼자(孼子)로 태어났다. 형으로 조위(曺偉)가 있고, 점필재 김종직(金宗直)이 매형이다. 조신(曺伸)[1454~1529]은 지금의 김천시 봉산면 인의리 봉계마을에서 태어났으며, 어려서부터 형인 조위와 함께 시문에 남다른 재능을 보였다. 그의 문명(文...

  • 전 구미 강락사지 삼층 석탑(前龜尾江洛寺址三層石塔)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운수리 직지사 청풍료 앞에 있는 통일 신라 시대의 석탑. 전 구미 강락사지 삼층석탑의 정확한 건립 연대나 경위는 전해지지 않는다. 다만 탑의 양식으로 보아 통일 신라 시대 9세기경으로 추측하고 있다. 직지사 청풍료 앞 삼층석탑으로 불리었다. 경상북도 구미시 선산읍에서 남동쪽으로 약 6㎞ 되는 원동(院洞)에서 낙동강을 따라 1㎞ 쯤 떨어진 강창마을의 강락사지...

  • 전국 교직원 노동 조합 경북 지부 김천 지회(全國敎職員勞動組合慶北支部金泉支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교동에 있는 전국교직원노동조합 경북지부 소속 지회. 전국교직원노동조합은 교원 노조 설립이 어려움을 겪던 1987년 9월 27일 전국교사협의회[전교협]로 처음 출범하였다. 그리고 1989년 5월 28일 교원 노조가 합법화되어 있지 않은 상황에서 전국교사협의회가 전국교직원노동조합[전교조]을 결성하였다. 이후 국민의 정부 수립 후 교원 노조의 합법화가 추진되고 1998...

  • 전국 종별 육상 경기 선수권 대회(全國種別陸上競技選手權大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에서 개최한 전국 육상 경기 대회. 제30회 전국종별육상경기선수권대회는 2001년 4월 30일부터 5월 4일까지 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렸다. 전국의 초·중·고 선수와 임원, 학부형, 관람 시민 등 2만 3000여 명이 참석하였다. 박팔용 김천시장은 지역 체육의 향상 발전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하여 대한육상경기연맹을 수차례 방문하여 제31회 전국종별육상경기선수권대회를...

  • 전령(箭嶺)살티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조마면 대방리와 성주군 금수면 후평리를 연결하는 고개. 살티재는 서쪽 염속산(厭俗山)[869.9m]과 동쪽 속봉산(粟鳳山)[약 682m] 사이에 있는 고개이다. 높이는 약 405m로, 김천시 서쪽과 남쪽 경계 지역에 있는 다른 고개에 비해 낮고 경사도 가파르지 않다. 살티재 북쪽 비탈면에서 발원한 대방천(大坊川)이 조마면을 지나 감천면 도평리에서 감천(甘川)으로...

  • 전만령(全萬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김천 출신의 문인이자 학자. 본관은 성산(星山). 자는 중수, 호는 나옹(懶翁). 수헌 전흥의 5세손이며, 아버지는 승정원좌부승지를 지낸 전번이다. 전만령(全萬齡)은 지금의 김천시 대곡동[옛 미곡동]에서 전번의 둘째 아들로 태어났다. 1486년(성종 17) 성균관 생원으로 과거에 급제하였으나 벼슬에 나아가지 않고 김천시 다수동에 은거하여 학문에 전념하였다. 특히 시문(詩...

  • 전순기(全順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김천 출신의 충복(忠僕)이자 효자. 전순기(全順己)는 지금의 김천시 봉산면 신리 봉계마을에서 태어났다. 봉산면 조익의 노비로 천성이 효성스러웠다. 어려서 아버지가 돌아가신 탓에 장례를 제대로 갖추지 못하였으나 성장하여 3년간 추복(追服)을 하였다. 어머니가 병에 걸리자 어머니의 대변을 맛보아 병세를 짐작하고 약을 달여 드렸고, 어머니가 위독할 때에는 손가락을 베고 피를...

  • 전의 이씨(全義 李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이도(李棹)를 시조로 하고 이사경(李思敬)을 입향조로 하는 경상북도 김천시의 세거 성씨. 전의이씨의 시조는 고려 태조를 도와 후삼국을 통일하는 데 공을 세워 전산의(全山侯)에 봉해진 이도이다. 2세(世) 이강(李康)은 대장군, 3세 이수영(李秀英)은 병부상서, 4세 이문경(李文景)은 대장군에 이르기까지 대대로 무관 고위직을 배출했다. 8세에 이르러 주부공파(主簿公派)와 예참공파(...

  • 전재원(全在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출신의 사회사업가. 본관은 죽산. 자는 치윤, 호는 죽정(竹汀). 전두면의 셋째 아들로 김천시 대광동에서 태어났다. 전재원(全在源)은 학덕을 겸비하였다. 묘광지에 작원정을 건립하여 시인 묵객의 유상소(遊賞所)를 마련하였으며, 영모재를 중수하였다. 또한 6·25 전쟁으로 황폐해진 김산문묘의 수리를 주창하였다. 개령서부초등학교와 개령중학교 설립에 많은 기여를 하였다....

  • 전주 이씨(全州李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이한(李翰)을 시조로 하고 이일남(李一南)을 입향조로 하는 경상북도 김천시의 세거 성씨. 전주이씨의 시조는 신라 시대 사공(司空)을 지낸 이한으로 세거지인 전주를 본관으로 삼았다. 전주 이씨는 조선을 개국한 22세(世) 이성계(李成桂)를 시작으로 518년간 왕위를 계승하였다. 김천 지역의 전주이씨는 24세인 양녕대군 이제(李禔)를 중시조로 하는 양녕대군파이다. 중시조인 양녕대군으...

  • 절강 편씨(浙江片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편갈송(片碣頌)을 시조로 하고 편만천(片萬天)을 입향조로 하는 경상북도 김천시의 세거 성씨. 절강편씨는 명나라 어양총절사(漁陽摠節使)로 있다가 정유재란 때 경략도독(經略都督)으로 조선에 출병하였으나, 간신의 무고로 귀국하지 못하고 귀화한 편갈송을 시조로 한다. 아버지의 귀화 소식을 들은 아들 3형제가 조선으로 찾아왔다가 귀국하지 않고, 전라도 나주와 김제에 정착한 뒤 편갈송의 출...

  • 절골-산(折骨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남면 오봉리·운곡리·송곡리에 걸쳐 있는 산. 절골산[330.4m]은 운남산[376.8m]과 함께 남면 중앙부에 자리 잡은 산으로 오봉리 오수마을에서 남쪽으로 약 1㎞, 운곡리 운양마을에서 동쪽으로 약 1.3㎞ 떨어져 있다. 남면에서 가장 높은 봉우리는 김천시와 구미시 경계에 있는 금오산[약 976m]이며, 금오산에서 남서쪽으로 이어진 산줄기가 남면 부상리와 오봉리...

  • 절기(節氣)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서 한 해를 단위로 24절기에 행해지는 풍습. 절기는 1년을 태양의 황경(黃經)에 따라 15일 간격으로 24등분하여 계절을 구분하는 것이다. 이를 ‘절후(節侯)’라고도 한다. 한 달에서 5일을 1후(候), 3후인 15일을 1기(氣)라 하여 이것이 기후를 나타내는 기초가 된다. 1년을 12절기와 12중기로 나누고 이를 보통 24절기라고 하는데, 절기는 한 달 중...

  • 절부열녀(烈女)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시대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서 목숨으로 정조를 지켰거나 남편을 위하여 지극한 정성을 다한 부녀자. 열녀(烈女)는 위급함을 당하여 목숨으로 정조를 지켰거나 또는 오랜 세월에 거쳐 고난과 싸우며 수절한 부녀자를 일컫는 말이다. 이를 ‘열부(烈婦)’라고도 한다. 김천 지역에서는 임진왜란 이후 정절을 지키기 위해 자결을 택한 열부가 많이 배출되었다. 이것은 김천이 역사적으로 교통의 요...

  • 절부부호군이정복처증숙부인화순최씨지려이정복 처 화순 최씨 정려각(李廷馥妻和順崔氏旌閭閣)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구성면 상원리에 있는 조선 후기 화순최씨의 정려각. 화순최씨는 화순 사람 최율(崔律)과 상산 김씨(商山金氏) 사이에서 태어났다. 17세에 연안 사람 이정복과 혼인했으나 신행 전에 임진왜란을 만났다. 적이 들이닥치자 죽더라도 시가(媤家)에서 죽겠다고 하고 감천면 하로에서 가족과 함께 구성 쪽으로 피난을 떠났다. 상좌원에 있는 시가에 들리니 이미 시가 식구들은 피난을...

  • 절터사지(寺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 남아 있는 절터. 사지(寺址)는 과거 완전한 형체를 갖춘 사찰이었으나 기둥을 포함한 사찰의 상부 구조가 멸실되고 기단, 초석, 적심 시설 등 하부 구조만 남아 있는 사찰의 터를 말한다. 김천시의 사지로는 현재 대성리 쌍비사지, 대양리 대양사지, 무안리 영천암지, 흥평리 진흥사지, 오봉리 갈항사지, 태화리 태평사지, 태화리 가막사지, 능치리 무야사지, 유성리...

  • 절효(節孝)윤은보(尹殷保)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김천 출신의 효자. 본관은 파평(坡平). 호는 절효(節孝)이다. 윤은보(尹殷保)는 지례현[현 경상북도 김천시 지례면·구성면·부항면·대덕면·증산면 일대] 출신이다. 같은 현에 살던 서즐(徐騭)은 이천 서씨 신일의 9세손으로 자는 덕사이고, 호는 남계이다. 윤은보는 서질과 함께 아들이 없는 스승 장지도(張志道)를 친부모 모시듯 극진히 섬겼다. 지례현 출신의 장지도는 공민왕...

  • 절후절기(節氣)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서 한 해를 단위로 24절기에 행해지는 풍습. 절기는 1년을 태양의 황경(黃經)에 따라 15일 간격으로 24등분하여 계절을 구분하는 것이다. 이를 ‘절후(節侯)’라고도 한다. 한 달에서 5일을 1후(候), 3후인 15일을 1기(氣)라 하여 이것이 기후를 나타내는 기초가 된다. 1년을 12절기와 12중기로 나누고 이를 보통 24절기라고 하는데, 절기는 한 달 중...

  • 점필재(佔畢齋)김종직(金宗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전기 김천 지역에 우거한 문신. 본관은 선산(善山). 자는 계온(季昷)·효관(孝盥), 호는 점필재(佔畢齋). 아버지는 성균사예(成均司藝)를 지낸 김숙자(金叔滋)이며, 어머니는 밀양 박씨(密陽朴氏)로 사재감정(司宰監正) 박홍신(朴弘信)의 딸이다. 김종직의 가문은 고려 말 선산의 토성이족(土姓吏族)에서 사족(士族)으로 성장하였으며, 아버지 대에 이르러 박홍신 가문과 혼인하면서 경...

  • 정구 기념비(鄭逑紀念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덕면 가례리에 있는 조선 후기의 문신 정구의 기념비. 정구 기념비는 한강(寒岡) 정구(鄭逑)[1543~1620]가 고향 성주에서 한양으로 가는 길에 늘 들르던 대덕면 조룡리 봉곡사(鳳谷寺)를 오르내릴 때 지팡이를 기대어 놓고 쉬어 가던 곳에 1826년경 후학들이 정구의 덕을 기리고자 세웠다. 비석을 세우기 시작하여 20년이 지나 비석을 완성하였다. 김천 시내에서...

  • 정란(鄭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김천 출신의 문신. 본관은 해주(海州). 자는 재우(載羽), 호는 운재(雲齋). 아버지는 생원(生員) 정은견(鄭銀堅)이다. 아들로 정수(鄭遂), 정연(鄭延), 정준(鄭遵), 정손(鄭遜), 정지(鄭遲), 정탁이 있으며, 정탁은 1564년 식년시에 생원으로 급제하였다. 정란(鄭鸞)은 지금의 김천시 감문면 광덕리 탄동마을에서 태어났으며, 어려서부터 뜻이 곧고 호학하여 주위로부...

  • 정만용(鄭萬容)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김천 출신의 유학자로 노비 해방을 실천한 인물. 본관은 영일(迎日). 호는 구암(懼庵). 아버지는 정박(鄭璞)이다. 아들은 정사기(鄭師沂)와 정량수를 두었고 손자로는 정혐(鄭馦)이 있다. 정혐은 1789년(정조 13) 식년시에 급제하여 할아버지의 명성과 가세를 이어갔다. 정만용(鄭萬容)은 1682년(숙종 8) 지금의 김천시 봉산면 신리 봉계마을에서 태어났으며, 어릴 때부...

  • 정무(靖武)이호성(李好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김천 출신의 무신. 본관은 광평(廣平). 호는 동산(東山). 할아버지는 이회, 아버지는 이영선(李寧善)이다. 외할아버지는 평절공(平節公) 한옹(韓雍)이다. 아들로 이거인을 두었다. 이호성(李好誠)[1397~1467]은 지금의 김천시 양천동에서 태어났다. 어려서부터 학문에 열중하고 달리는 말을 잡을 수 있을 정도로 말 타기와 활쏘기 등 무예에 출중하였을 뿐만 아니라 병법에...

  • 정보(淨甫)강설(姜渫)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김천 지역에서 활동한 의병장. 본관은 진주(晉州). 자는 정보(淨甫), 호는 남와(南窩). 할아버지는 김천도찰방을 역임한 강부(姜符)이고, 아버지는 군자감 참봉 강해로(姜海老)이다. 어머니는 고성 이씨이다. 아들로 강여구와 강여호를 두었다. 강설(姜渫)[1583~1651]은 1583년(선조 16) 지금의 충청남도 대덕군 회덕면에서 태어났다. 한강(寒岡) 정구(鄭逑)의 문...

  • 정봉수(鄭奉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출신의 체육인. 정봉수(鄭奉守)는 1935년 김천시 증산면 유성리 옥동마을에서 부유한 농가의 삼형제 중 막내로 태어났다. 증산초등학교 3학년 때부터 육상을 시작해 경상북도 내 크고 작은 육상 대회에 출전해 입상하고 시온중학교에 진학한 후 16세에 경상북도 단거리 육상 대표로 선발되었다. 1950년 육군에 입대해 육군 육상 대표가 되었고 3군 대항 체육 대회에서 우...

  • 정부인 문화 류씨 묘지명 지석(貞夫人文化柳氏墓誌銘誌石)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봉산면 인의리에서 출토된 정부인 문화류씨의 묘지명 지석. 문화류씨는 울진현령 조계문(曺繼門)의 부인이자 문장공 매계 조위(曺偉)의 어머니이다. 1459년(연산군 1)에 69세로 세상을 떠났다. 조위는 그의 어머니가 일생동안 많은 부덕을 남긴 것이 모두 없어질까 걱정하였다. 이에 문화류씨의 숨은 덕행(德行)을 드러내어 먼 후세에 길이 남기고자 묘지명을 건립하게 되었...

  • 정붕(鄭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김천 출신의 문신. 본관은 선산(善山). 본관에 대해 『신증동국여지승람(新增東國輿地勝覽)』에는 해주(海州)라고 기재되어 있다. 자는 운정(雲程), 호는 신당(新堂), 별칭은 정청송(鄭靑松). 할아버지는 정지운(鄭智耘)이고, 아버지는 정철견(鄭鐵堅)[휘는 성벽(成璧)]이다. 정철견은 조행이 탁월하여 성종 때에 함창현감(咸昌縣監)으로 징배(徵拜)되었다. 청송군수를 지내 정청...

  • 정산 국악원(靜山國樂院)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교동에 있는 김천예술고등학교 부설 사회 교육원. 신천문, 화락당, 동잠헌 세 채의 집을 한 울타리로 하여 정산국악원이라 하는데, 정산(靜山)은 국악원을 세운 이신화 교장의 아호(雅號)이다. 신천문(信天門)은 하나님을 믿는 곳으로 들어가는 문으로서 정산국악원이 기독교 정신을 바탕으로 하여 세워졌으며 이 정신대로 실기를 교육한다는 건학 정신을 나타낸다. 화락당(和樂堂...

  • 정서룡(鄭瑞龍)정유한(鄭維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김천 출신의 의병. 본관은 영일(迎日). 초명은 정서룡(鄭瑞龍), 자는 인보(仁輔). 아버지는 병절교위(秉節校尉) 정내신(鄭乃臣)이다. 정유한(鄭維翰)[1568~1640]은 어릴 때부터 영민하고 효성 우애가 돈독하였다. 13세에 시구(詩句)를 맺을 줄 알았다. 효성이 지극하여 아버지의 다리에 갑자기 종기가 나서 일어서지를 못할 때 삼촌과 함께 병간호에 치성을 다하였다....

  • 정석견(鄭錫堅)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김천 출신의 문신. 본관은 해주(海州). 자는 덕용·자건(子建), 호는 한벽재(寒碧齋). 증조할아버지는 정윤성(鄭允成)이고, 할아버지는 정희언(鄭希彦)이며, 아버지는 단천교도(端川敎導) 정유공(鄭由恭)이다. 형으로 정철견(鄭鐵堅)과 정은견(鄭銀堅)이 있다. 정석견(鄭錫堅)[1444~1500]은 지금의 김천시 감문면 광덕리 탄동마을에서 태어났다. 타고난 성품이 강직하고 학...

  • 정세갑(鄭世甲)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김천 출신으로 무신란 때 공을 세운 인물. 본관은 서산(瑞山). 자는 조향, 호는 율옹(栗翁). 고려 후기 문신인 서산 정씨 정인경(鄭仁卿)의 후손이다. 정세갑(鄭世甲)[?~1788]은 지금의 김천시 대덕면에서 태어났다. 어려서부터 비상한 재주가 있었으며 사색하는 것을 무척 좋아하였다. 무예에 관심이 많았는데, 특히 활쏘기와 말 타기를 즐겨하였다. 마을 앞 석축 밑의 바...

  • 정승 바위정승-바위 이야기(政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봉산면 예지리에서 정승바위와 관련하여 전해 내려오는 이야기. 「정승바위 이야기」는 남편과 떨어져 있는 것을 못마땅히 여긴 김씨 부인의 욕심으로 인하여 연못에 소금을 뿌리고 정승바위를 깨뜨려 학을 쫓아냄으로써 명당을 파손하여 집안을 망하게 했다는 풍수담이다. 1983년 김천시에서 발행한 『내고장 우리향토』에 「정승 바위」라는 제목으로 수록되어 있다. 1999년 김천...

  • 정승-바위 이야기(政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봉산면 예지리에서 정승바위와 관련하여 전해 내려오는 이야기. 「정승바위 이야기」는 남편과 떨어져 있는 것을 못마땅히 여긴 김씨 부인의 욕심으로 인하여 연못에 소금을 뿌리고 정승바위를 깨뜨려 학을 쫓아냄으로써 명당을 파손하여 집안을 망하게 했다는 풍수담이다. 1983년 김천시에서 발행한 『내고장 우리향토』에 「정승 바위」라는 제목으로 수록되어 있다. 1999년 김천...

  • 정승화(鄭昇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 출신의 군인. 정승화(鄭昇和)는 1929년 경상북도 김천시 봉산면에서 출생하였다. 신리에 있는 봉계초등학교를 졸업하였다. 1947년 육군사관학교에 입학하여 1948년 4월 소위로 임관했다. 1950년 6·25전쟁이 일어나자 백골부대 대대장으로 낙동강 전투와 기계·안강 전투, 형산강 도하 작전에 참가했다. 1967년 육군 준장으로 진급하여 장성이 되고 국방부 인사국장...

  • 정심(正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김천 출신의 승려. 호는 벽계(碧溪), 법호는 동계대사. 정심(淨心)이라고도 한다. 성은 최씨이다. 정심(正心)은 김산군[현 김천시] 출신이다. 각운(覺雲)의 법을 잇고, 명나라에 가서 임제종(臨濟宗) 총통화상(摠統和尙)의 법인(法印)을 받아 귀국하였다. 그 뒤 직지사에 머물렀다. 연산군이 불교를 억압하여 절을 헐고 불상을 없애고 승려를 강제로 환속시켜 불교의 명맥이 거...

  • 정심(淨心)정심(正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김천 출신의 승려. 호는 벽계(碧溪), 법호는 동계대사. 정심(淨心)이라고도 한다. 성은 최씨이다. 정심(正心)은 김산군[현 김천시] 출신이다. 각운(覺雲)의 법을 잇고, 명나라에 가서 임제종(臨濟宗) 총통화상(摠統和尙)의 법인(法印)을 받아 귀국하였다. 그 뒤 직지사에 머물렀다. 연산군이 불교를 억압하여 절을 헐고 불상을 없애고 승려를 강제로 환속시켜 불교의 명맥이 거...

  • 정심사(淨心寺)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봉산면 남산동에 있는 대한불교 조계종 제8교구 본사인 직지사의 말사. 정심사는 1945년 김해옥 보살의 사재로 7평의 소규모 삼성각을 건립하여 관리하던 중, 1965년 산12-1번지에 임야 2정보를 매입하여 등기함으로써 사찰의 면모를 갖추기 시작하였다. 그 후 김해옥은 본격적인 수행을 위하여 1967년 통도사 경봉(鏡峰) 노사(老師)로부터 수계·득도하여 법명을 명...

  • 정약이병중(李秉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김천 출신의 학자. 본관은 연안(延安). 자는 정약, 호는 이원재(二願齋). 아버지는 이수함이다. 이병중(李秉中)[1762~1848]은 명성당 이의조(李宜朝)와 당대 석학인 송환기(宋煥箕)의 문하에서 수업하였으나, 과거 시험을 보지 않고 오로지 중용학 공부에 힘썼다. 예학에도 밝아 『경예문답(經禮問答)』과 『예의해집(禮疑解輯)』 등의 저서가 있다. 승정원좌승지에 증직되었...

  • 정양(廷揚)김시창(金始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전기 김천 출신의 유학자. 본관은 해풍(海豊). 자는 정양(廷揚), 호는 남정(嵐亭). 할아버지는 사직(司直) 김효신(金孝信)이고, 아버지는 김의(金顗)이며, 어머니는 하산 조씨(夏山曺氏) 조승중(曺承重)의 딸이다. 김시창(金始昌)[1472~1558]은 지금의 김천시 대항면 대룡리에서 태어났으며, 평생 김천을 떠나지 않았다. 김종직(金宗直)의 문하에서 성리학을 배웠고, 『가례...

  • 정양(靖襄)이숙기(李淑琦)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전기 김천 출신의 무신. 본관은 연안(延安). 자는 공근(公瑾). 할아버지는 이백겸(李伯謙)이고, 아버지는 서울에서 지례현(知禮縣) 지품(知品)으로 낙향한 연성부원군 이말정(李末丁)이다. 외할아버지인 한옹(韓雍)은 당시 경상도관찰사였다. 형은 이숙황(李淑璜), 이숙형(李淑珩), 이숙규(李淑珪)가 있고 동생은 이숙함(李淑瑊)이다. 부인은 홍씨이며, 아들로 홍문관수찬을 지낸 이세...

  • 정양공 사당관락사(寬樂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구성면 상원리에 있는, 이숙기의 불천위(不遷位) 사당. 관락사(寬樂祠)는 연성부원군(延城府院君) 평정공(平靜公) 이말정(李末丁)의 넷째 아들이며, 성종 즉위에 공을 세워 좌리공신(佐理功臣) 사등훈(四等勳)을 받은 정양공(靖襄公) 이숙기(李淑琦)의 불천위 사당이다. 김천시 구성면 상원리 방초정(芳草亭)에서 마을 안길을 따라가다 오른쪽 조산골에 접어드는 지점에 위치해...

  • 정열모(鄭烈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 김천 지역에서 활동했던 교육자·국어학자. 정열모(鄭烈模)는 1895년 11월 1일 충청북도 회인군 향상사동[현 충청북도 보은군 회북면]에서 정해윤의 셋째 아들로 태어났다. 본관은 장기(長鬐)이다. 정열모는 회인보통학교를 마치고 서울로 상경하여 경성고등보통학교나 다른 학교에 적을 두면서 주시경이 주도한 조선어강습원에 참여하여 1912년 3월 중등과 제5회를, 1914년...

  • 정완영 시비(鄭椀永詩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정완영의 문학 정신을 기리기 위하여 경상북도 김천시에 세운 비. 백수(白水) 정완영(鄭椀永)은 1919년 11월 11일 경상북도 김천시[당시 금릉]에서 태어났다. 1960년 『현대문학』에 시조 「애모(愛慕)」·「어제 오늘」·「강」 등이 추천되고, 1962년 『조선일보』 신춘문예에 「조국」이 당선되어 문단에 나왔다. 이후 전통적인 서정을 바탕으로 작품 활동을 계속하였다. 시조집으로...

  • 정완진정환진(鄭晥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 김천 출신의 독립운동가. 정환진(鄭晥鎭)은 1927년 지금의 경상북도 김천시 구성면 광명리 710번지에서 태어났다. 주민등록증에 수록된 이름은 정완진이다. 공훈전자사료관 포상자 공적조서에는 정환진으로 기록되어 있다. 1943년 5월 대구상업학교 4학년에 재학 중 같은 학교 학생이던 이상호·김상길·서상교 등이 조직한 항일 비밀 결사 태극단에 가입하여 정회원으로 활동하였다...

  • 정요(情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서 전해 내려오는 임을 그리워하는 노래. 「정요」는 남녀의 사랑을 짧은 사설로 드러내는 유희요이다. 이를 「상사 노래」라고도 한다. 이러한 「정요」는 김천 지역뿐만 아니라 전국적으로 다양하게 불렸음을 여러 조사 자료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1961년 임동권이 집필하고 집문당에서 발행한 『한국민요집』 1권과 4권에 김천 지역 민요로 4편이 수록되어 있으나 그...

  • 정원댁에 백일홍이 피고 지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2010년 여름날에 찾은 정원댁(庭園宅)에는 나이를 짐작하기 어려운 백일홍이 잔치라도 벌인 듯 활짝 피어 있었다. 감문산 의 정기가 갈마골과 뒷고개를 타고 내려와 머문 곳. 그 형세가 학이 갓을 쓰고 있는 것과 같다 하여 이름조차 신비로운 산이 바로 관학산(冠鶴山)이다. 관학산은 예부터 큰 부자가 나올 명당 터로 알려져 왔는데, 산 아래인 동부리 80번지에 양천허씨 집안의 대저택이...

  • 정월 대보름대보름(上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서 음력 1월 15일을 전후하여 전해 내려오는 풍습. 대보름은 정월 대보름을 말하며, 한자로는 상원(上元)이라고도 한다. 이것은 중원(中元)[7월 15일], 하원(下元)[10월 15일]과 연관해서 부르는 한자어이다. 음력 1월 15일은 대보름, 음력 1월 14일은 작은 보름이라 했다. 대보름으로 부르는 것은 세시 풍속에서 비중이 크고 뜻이 깊기 때문이다. 농사...

  • 정월대보름 감천 달맞이 행사감천 달맞이 민속 놀이(甘川-民俗-)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지좌동 감천에서 음력 1월 15일에 보름달을 보며 절을 하고 소원을 비는 놀이. 감천 달맞이 민속놀이는 김천문화원이 주관하는 정월 대보름날에 관련된 달집태우기를 주 행사로 삼고, 부속 행사로 시행하는 연날리기·귀밝이술과 강정 먹기·쥐불놀이·다리밟기·소원지 적기·윷놀이·줄다리기 등을 말한다. 이를 ‘정월대보름 감천달맞이 행사’라고도 한다. 감천 달맞이 민속놀이는 농...

  • 정유공(鄭由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김천 출신의 선비. 본관은 해주(海州). 호는 만은(晩隱). 증조할아버지는 고려대장군 정초(鄭初·鄭礎)이다. 『해주정씨족보』의 별보는 정초로부터 11세손까지를 수록한 것이다. 이 계열은 흔히 해주 정씨 영남파로 불리는 가계로 정초의 증손 정유공(鄭由恭)의 세 아들 정철견(鄭鐵堅)[붕(鵬) 계열], 정은견(鄭銀堅)[난(鸞) 계열] 정석견(鄭錫堅)[부(鳧) 계열]이 중심을...

  • 정유성(鄭維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김천 출신의 의병장. 본관은 영일(迎日). 자는 중보(仲輔), 호는 천방자(天方子)·수옹(睡翁). 아버지는 병절교위(秉節校尉) 정내신(鄭鼐臣)이다. 율곡(栗谷) 이이(李珥)의 동생인 옥산(玉山) 이우(李瑀)의 사위이다. 정유성(鄭維城)[1569~1645]은 총명하고 학문에 대한 열의가 대단하여 율곡 이이의 문하에서 촉망받던 제자로, 율곡의 학통을 이을 기량을 지녔다. 율...

  • 정유한(鄭維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김천 출신의 의병. 본관은 영일(迎日). 초명은 정서룡(鄭瑞龍), 자는 인보(仁輔). 아버지는 병절교위(秉節校尉) 정내신(鄭乃臣)이다. 정유한(鄭維翰)[1568~1640]은 어릴 때부터 영민하고 효성 우애가 돈독하였다. 13세에 시구(詩句)를 맺을 줄 알았다. 효성이 지극하여 아버지의 다리에 갑자기 종기가 나서 일어서지를 못할 때 삼촌과 함께 병간호에 치성을 다하였다....

  • 정유한 처 영천 이씨(鄭維翰妻永川李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전기 김천 지역의 열녀. 본관은 영일(迎日). 아버지는 찰방 이대유(李大有)이다. 정유한(鄭維翰) 처 이씨(李氏)[1570~1597]는 14세에 영일 정씨 집안의 정유한과 혼인하였다. 정숙하고 예모 있는 행동거지로 집안사람들이 귀하게 여겼다. 정유재란이 일어난 1597년(선조 30) 음력 9월 18일, 왜적이 명나라 군사에게 쫓겨 충청북도 괴산에서 흑운산(黑雲山)[김천시 봉계...

  • 정윤홍(鄭允弘)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고려 후기 김천 출신의 문인. 본관은 서산(瑞山). 중국 송나라의 문하시랑평장사(門下侍郞平章事)로 있다가 원나라의 건국과 함께 고려로 추방된 정신보(鄭臣保)와 정인경(鄭仁卿)으로 가계의 이어지는 후손이다. 직계 선조인 정인보는 고려에서 안사공신(安社功臣)으로 상장군이 되고 서산군(瑞山君)에 봉군되었다. 아버지는 정인경의 4세손인 판장작감사(判將作監事) 정숙(鄭璹)이며, 둘째 아들로...

  • 정이교(鄭以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김천 출신의 문신. 본관은 연일(延日). 자는 자미(子美), 호는 만취헌(晩翠軒). 할아버지는 정회형(鄭淮衡)이며, 아버지는 성균관사성을 지낸 정종소(鄭從韶)이다. 형은 정이휘(鄭以揮)이며 사헌부지평(司憲府持平)과 직제학(直提學)을 거쳐 양주목사(楊洲牧使)를 역임하였다. 동생은 정이심(鄭以諶)으로 1486년(성종 17) 정이교와 함께 중시문과에 급제하여 사헌부지평을 지냈...

  • 정일 부부 충정각(鄭鎰夫婦忠旌閣)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조마면 장암리에 있는 정일 부부의 정려각. 영일 사람인 진사 정일(鄭鎰)의 자는 경중(輕重), 호는 송암(松巖)인데, 1556년(명종 11) 2월 16일 영일 정씨 정사신(鄭思信)의 둘째 아들로 태어났다. 아버지가 돌아가셨을 때 슬픔을 이기지 못하고 3년간 죽만 먹으며 애도하여 널리 효자로 이름이 나기도 했다. 임진왜란 때 정일은 움직일 수도 없이 앓고 있었는데,...

  • 정임열 처 엄씨(鄭任悅妻嚴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김천 지역의 열녀. 정임열(鄭任悅) 처 엄씨(嚴氏)는 엄신서의 질녀로, 지금의 김천시 개령면 탄동마을[현 김천시 감문면 관덕리 탄동]에서 태어났다. 임진왜란 때 남편과 함께 충청도로 피난을 갔다가 왜적에게 쫓겨 급히 배를 타게 되었다. 그런데 엄씨는 배에 탔지만, 남편은 사람에 밀려 강둑에 남게 되었다. 엄씨가 뱃사공에게 한 사람만 더 태워 달라고 하였지만, 뱃사공은 강...

  • 정자누정(樓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서 사방을 멀리 넓게 볼 수 있도록 다락 구조로 높게 지은 집. 누정(樓亭)은 자연 경관이 좋은 곳에 사방을 바라볼 수 있도록 마룻바닥을 지면에서 높여 지은 누각(樓閣)과 정자(亭子)를 함께 일컫는 말로써 우리 민족의 정서와 자연 환경에 부합되는 가장 자연 친화적이며 한국적인 건축물로 꼽힌다. 계절의 변화가 뚜렷한 우리나라의 기후 특성상 자연 경관을 현장에서...

  • 정절의 상징, 풍기진씨 열행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풍기진씨 열행비 는 김천시 구성면 상원리 원터마을 앞 방초정(芳草亭) 옆에 자리하고 있다. 열행비의 주인공인 풍기진씨는 1912년에 출생하여 1935년 12월 18일에 24세를 일기로 이 세상을 하직하였다. 풍기진씨와 관련한 이야기는 지금도 마을 주민들, 특히 마을의 아낙네들 사이에서 회자되고 있다. 원터마을은 열부 최씨와 진씨 등의 이야기처럼 부부의 신의와 사랑에 대한 이야기가...

  • 정주영(鄭周永)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출신의 대학 교수. 심계(心溪) 정주영(鄭周永)은 영일 정씨의 집성촌인 김천시 봉산면 신리 봉계마을에서 홍문관교리와 사헌부장령을 지낸 정이교(鄭以僑)의 16세손으로 태어났다. 일본대학교에서 철학을 전공하고 미국 애리조나대학교에서 철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이후 건국대학교를 거쳐 대전대학교 철학과 교수로 정년 퇴임을 하였다. 한국종교연합협의회장, 성균관 부관장 겸...

  • 정준혁 처 이씨(鄭俊赫妻李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시대 김천 지역의 열녀. 이씨의 남편 정준혁(鄭俊赫)은 혼인 전부터 시름시름 앓아 몸이 약해 결혼식도 겨우 치를 정도였다. 결혼한 며칠 후 아직 친정에 있던 이씨는 남편의 부음 소식을 듣고 말았다. 이씨는 남편의 뒤를 따라가려 하였으나, 늙은 시부모의 봉양을 위해 차마 죽을 수 없었다. 아들을 잃고 절망에 빠진 시부모 앞에서 자신까지 죽는다면, 남편에게는 열녀이지만 시부모에게...

  • 정청송(鄭靑松)정붕(鄭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김천 출신의 문신. 본관은 선산(善山). 본관에 대해 『신증동국여지승람(新增東國輿地勝覽)』에는 해주(海州)라고 기재되어 있다. 자는 운정(雲程), 호는 신당(新堂), 별칭은 정청송(鄭靑松). 할아버지는 정지운(鄭智耘)이고, 아버지는 정철견(鄭鐵堅)[휘는 성벽(成璧)]이다. 정철견은 조행이 탁월하여 성종 때에 함창현감(咸昌縣監)으로 징배(徵拜)되었다. 청송군수를 지내 정청...

  • 정치(政治)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에서 지역민을 통해 획득한 권력을 행사하여 지역 발전을 도모하는 총체적 활동. 현대적인 의미에서 한국의 정치는 해방 후 대의제를 근간으로 자유 민주주의가 형성된 이후를 의미하며, 김천의 정치 역시 제1공화국의 등장 이후 지역 외적인 영역[중앙 정치]과 지역 내적인 영역[지방 자치]의 결합으로 전개되고 있다. 김천에는 해방 직후 1945년 8월 18일 김천극장에서 건...

  • 정탁(鄭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김천 출신의 문신. 본관은 해주(海州). 자는 유중(悠仲). 아버지는 정란이다. 정탁(鄭逴)[1517~1564]은 지금의 김천시 개령면에서 태어났다. 1564년(명종 19) 사마시에 합격하였다. 이때 이이, 김성일, 이원익 등과 동방(同榜)이라 교분을 맺고 학문과 도의를 강마하여 친분이 두터웠다. 일찍 노비 문제로 권문세가로부터 무고를 당하였지만, 향리뿐 아니라 사람들이...

  • 정포(靜浦)한옹(韓雍)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초기 김천 지역에 은거한 문신. 본관은 곡산(谷山). 자는 백희(百熙), 호는 정포(靜浦). 증조할아버지는 금자광록대부(金紫光祿大夫) 문하평장사 한예(韓銳)이고, 할아버지는 정당문학(政堂文學) 한진(韓瑨)이며, 아버지는 관찰사 한방좌(韓邦佐)이다. 아들로 한권(韓卷)을 두었다. 한옹(韓雍)[1352~1425]은 개경에서 태어났으며, 아량과 재질이 탁월하였고 학문이 정밀하고 깊...

  • 정환덕(鄭煥悳)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개항기 김천 출신의 천문 역학자. 정환덕(鄭煥悳)은 복술(卜術)에 능한 천문 역학자로 개항기 시종원부경(侍從院副卿)을 지냈는데, 오늘날 대통령 비서실 차장 정도에 해당하는 직책이었다. 정환덕은 1857년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서 태어났다. 본관은 영일(迎日), 호는 퇴산이다. 1902년 1월 14일 현릉참봉[판임관 8등]에 임명되었으나 다음날 사임하였다. 같은 해 6월 29일 9품...

  • 정환진(鄭晥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 김천 출신의 독립운동가. 정환진(鄭晥鎭)은 1927년 지금의 경상북도 김천시 구성면 광명리 710번지에서 태어났다. 주민등록증에 수록된 이름은 정완진이다. 공훈전자사료관 포상자 공적조서에는 정환진으로 기록되어 있다. 1943년 5월 대구상업학교 4학년에 재학 중 같은 학교 학생이던 이상호·김상길·서상교 등이 조직한 항일 비밀 결사 태극단에 가입하여 정회원으로 활동하였다...

  • 정후상(鄭后相)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김천 출신의 무신. 본관은 영일(迎日). 자는 상보. 증조할아버지는 정내신, 할아버지는 정유한(鄭維翰)[1568~1640]이다. 정유한은 임진왜란 때 의병을 일으켜 공자동에서 김산 관군과 합세하여 적을 물리친 공을 세웠다. 정후상(鄭后相)[1649~1715]은 할아버지의 기질을 이어받아 의협심이 강하고 의리를 소중히 여겼다. 숙종조에 무과에 급제하여 선전관청선전관이 되었...

  • 제 사십삼회 대통령배 전국 유도 대회(第-回大統領盃全國柔道大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에서 2005년에 개최된 대통령배 전국 유도 대회. 공공기관 및 혁신 도시 유치를 기원하며 유도에 대한 관심을 제고하고 시설 및 경기 운영 등 전국 체육 대회 준비를 사전 점검하기 위하여 2005년 11월 15일부터 18일까지 김천실내체육관에서 제43회 대통령배 전국 유도 대회가 개최되었다. 유도의 고장 김천에서 개최된 제43회 대통령배 전국 유도 대회는 대한유도회...

  • 제 삼십육회 전국 소년 체육 대회(第-回全國少年體育大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2007년 5월 26일부터 29일까지 김천에서 개최된 제36회 전국 소년 체육 대회. 자라나는 소년·소녀에게 스포츠를 보급하고 스포츠 정신을 고취하여 학교 체육의 활성화 및 우수 선수 발굴을 통한 스포츠 국제 경쟁력 강화를 목적으로 개최되는 전국 소년 체육 대회가 대회 규정에 따라 2007년 5월 김천에서 개최되었다. 제87회 전국 체육 대회 준비를 위해 2005년 8월부터 전국체...

  • 제 삼십칠회 경상북도 학도 종합 체육 대회(第-回慶尙北道學徒綜合體育大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2000년 6월 김천에서 개최된 경상북도 초·중·고 학생들의 종합 체육 대회. 경상북도 학도 종합 체육 대회는 학교 체육의 정상화와 기초 체력 향상 및 평생 교육의 활성화로 강인한 체력과 경기력 향상을 도모하여 경상북도 학생으로의 자긍심을 제고하기 위한 대회로, 전국소년체육대회 선발전을 대비하여 미리 경상북도 내에서 치러지는 행사이다. 경상북도교육청이 주최하고 경상북도체육회가 주관...

  • 제 삼십팔회 경북 도민 체육 대회(第-回慶北道民體育大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2000년 경상북도 김천시에서 개최된 경북 도민 체육 대회. 새천년을 맞이하는 첫해에 개최되는 제38회 경북 도민 체육 대회가 김천시 승격 이후 50년 만에 처음으로 김천에서 열려 300만 도민의 화합을 다지고 새로운 도약의 전기를 마련하였다. 경북 도민 체육 대회는 경상북도 도민들의 체육 향상과 스포츠 정신을 함양시키기 위해 벌이는 행사이다. 김천시는 그동안 시 발전의 침체와 협...

  • 제 십구회 경북 연극제(第-回慶北演劇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2008년 경상북도 김천시에서 개최된 경상북도 연극인들의 축제. 경북연극협회는 8개 지부[김천, 구미, 포항, 안동, 영주, 청도, 경주, 상주]로 이루어져 있다. 2009년 12월 한국연극협회 경상북도지회 총회에서 전 한국연극협회 김천지부 노하룡 지부장이 경북연극협회장으로 선출되어 2010년 현재 경북연극협회 사무국이 김천에 상주하고 있다. 경북 연극제는 지역 연극인의 창작 의욕...

  • 제 오십팔회 전국 대학 대항 육상 경기 대회(第-回全國大學對抗陸上競技大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2004년 경상북도 김천시에서 개최된 전국 대학 육상 경기 대회. 한국대학육상경기연맹이 주최하고 경상북도육상경기연맹이 주관하며 김천시 체육회가 후원하는 제58회 전국 대학 대항 육상 경기 대회는 2004년 9월 14일부터 15까지 김천종합운동장에서 개최되었다. 경기 종목은 100m 계주, 400m 계주, 허들, 높이뛰기, 멀리뛰기 등 트랙과 필드에서 전 종목의 경기가 펼쳐졌으며,...

  • 제 오회 전국 꿈나무 선수 선발 육상 경기 대회(第-回全國-選手選拔陸上競技大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2003년 경상북도 김천시에서 개최한 초·중 육상 선수들의 기량을 겨루는 대회. 전국 꿈나무 선수 선발 육상 경기 대회는 1998년부터 우수한 육상 선수 발굴을 위해 개최되었으며, 제5회 대회가 2003년 10월 22일부터 23일까지 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렸다. 대한육상경기연맹이 주최하고 경상북도육상경기연맹이 주관하는 제5회 전국꿈나무선수선발육상경기대회는 시·도 예선을 거친 전국의...

  • 제 육십오회 전국 남녀 종별 농구 선수권 대회(第-回全國男女種別籠球選手權大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에서 2010년 7월 13일부터 7월 23일까지 열린 전국 남녀 종별 농구 선수권 대회. 농구는 1891년 미국에서 시작하였으며, 우리나라에는 1903년 환성기독교청년회에서 최초로 수입 전파하여 100년 넘게 사랑을 받고 있는 인기 운동 종목이다. 김천시에서는 아마추어 농구 발전을 위하여 김천시청 여자실업농구팀을 육성하여 전국 체육 대회 및 각종 대회에서 우승하는...

  • 제 육십오회 전국 남녀 종별 배구 선수권 대회(第-回全國男女種別排球選手權大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에서 2010년 5월 6일부터 5월 12일까지 열린 전국 남녀 종별 배구 선수권 대회. 배구는 1895년 미국에서 시작하여 우리나라에는 1916년 선교 활동을 위한 레크리에이션 성격으로 보급되어 현재까지 사랑을 받고 있는 구기 종목이다. 김천시는 전국 체육 대회, 전국 소년 체육 대회, 전국 장애인 체육 대회 등 국제·전국 단위 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한 경험과 전국...

  • 제 육회 회장배 전국 종별 수구 선수권 대회(第-回會長杯全國種別水球選手權大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에서 2010년 7월 30일부터 8월 2일까지 열렸던 전국 종별 수구 선수권 대회. 수구는 물속에서 하는 유일한 구기 운동으로 1870년대 영국에서 시작하였다. 7명으로 구성된 두 팀이 수영장에 만들어진 코트에서 공을 넣어 점수를 겨루는 종목이다. 우리나라에서는 역사가 짧고 선수층이 엷어 대중화된 운동은 아니지만 스피드, 힘, 기술이 어우러진 흥미진진한 종목이다....

  • 제 이십구회 경북 종별 육상 경기 선수권 대회(第-回慶北種別陸上競技選手權大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김천에서 개최된 경북 종별 육상 경기 대회. 경북 종별 육상 경기 선수권 대회는 1976년부터 매년 경상북도 지역에서 개최되는 종별 육상 경기 대회로, 2004년에는 김천종합운동장에서 개최되었다. 김천에서는 제26회 대회에 이어 제27회와 제29회 대회를 개최하였다. 경상북도 교육청과 경북육상경기연맹이 주최하고 김천시 체육회와 김천시 육상경기연맹이 주관한 제29회 경북 종별 육상...

  • 제 이십오회 교보생명컵 꿈나무 체육 대회(第-回敎保生命-體育大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2009년에 교보생명이 주최하고 김천시에서 개최한 초등학생들의 종합 체육 대회. 교보생명컵 꿈나무 체육 대회는 체육 꿈나무의 조기 발굴과 육성 청소년의 건강 증진을 위하여 교보생명이 1985년부터 매년 개최하는 대회이다. 제25회 교보생명컵 꿈나무 체육대회는 교보생명이 주최하고 대한수영연맹이 주관하였으며, 김천시와 김천시 체육회가 후원하여 개최되었다. 삼산이수의 고장으로 천혜의 자...

  • 제 이십육회 경북 종별 육상 경기 선수권 대회(第-回慶北種別陸上競技選手權大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김천에서 개최된 경상북도 종별 육상 경기 대회. 경북종별육상경기선수권대회는 1976년부터 매년 경상북도 지역에서 개최되는 종별 육상 경기 대회로, 2001년 7월 5일~6일에 김천종합운동장에서 개최되었다. 경상북도교육청과 경북육상경기연맹이 주최하고 김천시 체육회와 김천시 육상경기연맹이 주관한 제26회 경북종별육상경기선수권대회는 도 내 초·중·고 각 부문별 우수 선수들이 출전하여...

  • 제 이십이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배 전국 시도 대항 인라인롤러 대회(弟-回文化體育觀光部長官杯全國市道對抗-大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에서 2010년 7월 24일부터 7월 27일까지 열린 전국 인라인롤러 대회. 롤러스케이트는 인간이 바퀴를 사용한 것과 함께 발전해 왔으며, 롤러스케이팅은 바퀴를 이용한 생활 스포츠이다. 롤러스케이팅의 역사는 고대 그리스에서도 찾아볼 수 있을 만큼 역사가 오래되었으며, 우리나라에는 일제 강점기 파고다공원[현 탑골공원] 부근에 옥외 링크장이 만들어지면서 처음 소개되었다...

  • 제 이십이회 한일 국가 대항 배드민턴 대회(第-回韓日國家對抗-大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2004년 경상북도 김천시에서 개최된 한일 국가 대항 배트민턴 대회. 1982년부터 시작된 한일 국가 대항 배드민턴 대회는 한국과 일본 양국이 번갈아 개최하는 국가 대항 배드민턴 대회로, 각 국가의 자존심을 걸고 치르는 한일전이다. 제22회 한일 국가 대항 배드민턴 대회는 대한배드민턴협회가 주최하고 경상북도배드민턴협회가 주관하여 김천실내체육관에서 개최되었다. 경기 방식은 남녀 각...

  • 제 이십칠회 경북 종별 육상 경기 선수권 대회(第-回慶北種別陸上競技選手權大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김천에서 개최된 경상북도 종별 육상 경기 대회. 경북 종별 육상 경기 선수권 대회는 1976년부터 매년 경상북도 지역에서 개최되는 종별 육상 경기 대회로, 제27회 대회가 김천종합운동장에서 개최되었다. 김천에서는 2001년 제26회 대회에 이어 연속으로 제27회 대회를 개최하였다. 경상북도교육청과 경북육상경기연맹이 주최하고 김천시 체육회와 김천시 육상경기연맹이 주관한 제27회 경...

  • 제 이십칠회 전국 장애인 체육 대회(第-回全國障碍人體育大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2007년 9월 10일부터 14일까지 김천에서 개최된 전국 장애인 체육 대회. 제87회 전국 체육 대회와 제36회 전국 소년 체육 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한 김천시는 제27회 전국 장애인 체육 대회를 2007년 9월 김천종합운동장 등 26개 경기장에서 개최하였다. 전국체전기획단은 세부 추진 계획을 수립하여 본격적인 대회 준비 체제에 돌입하였다. 역대 대회 중 가장 많은 국가 예산을...

  • 제 팔십칠회 전국 체육 대회(第-回全國體育大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2006년 김천에서 개최된 전국 체육 대회. 시 승격 50년 만인 2000년 5월 김천시는 처음으로 제38회 경북 도민 체육 대회를 개최했는데, 역대 도민 체육 대회상 가장 성공적이고 훌륭한 대회를 치른 것으로 평가받았다. 이를 계기로 김천시는 2006년 제87회 전국 체육 대회 개최를 목표로 치밀한 계획을 수립하여 2001년 5월 15일 경상북도 체육회에 전국 체육 대회 유치 신...

  • 제 팔회 경상북-도 학생 음악 경연 대회(第-回慶尙北道學生音樂競演大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2009년 경상북도 김천시 교동에서 개최된 경상북도 초·중·고등학교 학생들의 음악 경연 대회. 경상북도 학생 음악 경연 대회는 음악적 재능을 가진 경상북도 지역 초·중·고등학교 음악 꿈나무의 꿈을 키워 주고 음악을 통해 삶의 활력과 즐거움, 행복을 찾아 주기 위하여 2002년 처음 개최되었다. 제8회 경상북도 학생 음악 경연 대회는 2009년 7월 25일 김천예술고등학교 대강당에서...

  • 제7일 안식일 예수재림김천교회제칠일 안식일 예수재림 교회(第-日安息日-再臨敎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평화동에 있는 제7일 안식일 예수재림교의 교회. 제7일 안식일 예수재림교는 미국에서 엘렌 G.화일의 제창으로 창립된 기독교 근본주의 성격의 침례교의 한 교파로 토요일을 안식일로 삼고 예배를 본다. 한국에는 1904년 하와이로 이민 간 손흥조, 유은현 등이 일본에 기항하고 구니야 목사의 침례를 받았고 1905년에 힐트, 스미스 등이 한국에 교회를 설립하였다. 191...

  • 제당(霽堂)배렴(裵濂)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출신의 화가이자 교수. 본관은 성산(星山)이며, 호는 제당(霽堂)이다. 아버지는 배선벽이다. 배렴(裵濂)[1911~1968]은 지금의 김천시 조마면 신안리에서 태어났다. 할아버지에게서 한학을 배운 뒤 금릉청년학관 중등과에 입학하여 수료하였다. 어릴 때부터 그림에 재능이 있어 금릉청년학과에서 학업을 마치고 1929년 18세에 서울로 올라가 본격적으로 미술 공부를 하...

  • 제로회(-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 지역 출신 화가들의 모임. 제로회는 김천 및 금릉 지역 출신의 미술 전공자들이 상호 교류를 통한 작품 활동 활성화를 위해 설립되었다. 1969년 김천 및 금릉 지역 출신의 미대학생 연합회로 창립되었으며 설립 초기에는 주로 대학생들이 모여 활동하는 단체였으나 현재는 구체적으로 작품 활동을 하는 김천 출신 화가들이 참여하는 모임으로 변모하였다. 1969년 창립하여 19...

  • 제석-리(帝釋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아포읍에 속하는 법정리. 1914년 행정 구역 개편 때 마을 뒷산인 제석봉(帝錫峰)의 이름을 따서 제석동이라 하였다. 조선 말 개령군 동면에 속했던 지역으로 1914년 동촌(東村)·남촌(南村)이 통합되어 김천군 아포면 제석동이 되었고, 1949년 금릉군 아포면 제석동이 되었다. 1971년 동촌이 제석1동, 남촌이 제석2동로 분동되었다. 1988년 동(洞)을 리로...

  • 제액액막이(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서 가정이나 개인에게 닥칠 액을 미리 막는 의례. 액막이는 개인이나 가정, 마을에 닥치는 질병·고난·불행 등을 예방하기 위해 그 매개자인 악귀를 쫓는 민속적인 의례이다. 이를 액땜, 도액(度厄), 제액(除厄) 등이라고도 한다. 액막이는 어느 민족에게도 있는데 현대의 관점에서 보면 미신에 불과하지만 병과 재난에 대해 뚜렷한 대책이 없던 당시에는 일종의 신앙이자...

  • 제지업(製紙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여러 가지 종이의 생산과 관련된 경상북도 김천시의 산업. 현재 김천시에 속해있는 과거 금릉군 구성면 흥평동 일대는 향토의 유일한 한지 생산지로 예부터 이름이 났으나 한지에 대한 수요 감소와 함께 생산도 줄어들게 되었다. 1983년 발간된 『내고장 우리향토』에 의하면 그 당시에는 흥평동 일대에서 대를 이어 한지를 생산해 오던 집들이 대부분 한지업을 버리고 전직한 상태였으며 서너 가구...

  • 제칠일 안식일 예수재림 교회(第-日安息日-再臨敎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평화동에 있는 제7일 안식일 예수재림교의 교회. 제7일 안식일 예수재림교는 미국에서 엘렌 G.화일의 제창으로 창립된 기독교 근본주의 성격의 침례교의 한 교파로 토요일을 안식일로 삼고 예배를 본다. 한국에는 1904년 하와이로 이민 간 손흥조, 유은현 등이 일본에 기항하고 구니야 목사의 침례를 받았고 1905년에 힐트, 스미스 등이 한국에 교회를 설립하였다. 191...

  • 조각 공원(彫刻公園)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신음동에 있는 근린공원. 조각공원은 2001년 10월 19일 「도시계획법」에 의거 경상북도 고시 제2001-325호로 공원 지정을 받은 근린공원이다. 직지천변 구 우시장 부지에 직지천과 연계한 공원을 조성함으로써 시민의 휴식 및 여가 공간을 제공할 목적으로 1999년 11월부터 2000년 5월까지 총 사업비 17억 5000만 원의 사업비를 투입하여 조성하였다. 조...

  • 조경환(曺景煥)고려성(高麗星)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일제 강점기와 현대 김천 출신의 작사가이자 가요 프로듀서. 본관은 창녕(昌寧)이다. 집안이 대대로 천석꾼의 부호였다고 한다. 아버지는 조용묵(曺容默), 어머니 이진우(李珍愚)이다. 작곡가 겸 바이올리니스트인 나화랑(羅花郞)[본명 조광환(曺曠煥)]의 맏형이다. 고려성(高麗星)은 1928년 6월 성주군 월항면 대산리 출신의 이주옥(李珠玉)과 결혼하였다. 이주옥은 아버지 이기태(李基泰)...

  • 조광환(曺曠煥)나화랑(羅花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일제 강점기와 현대 김천 출신의 작곡가, 연주자, 편곡자, 가요 비평가, 음반 제작자. 본관은 창녕(昌寧)이다. 집안이 대대로 천석꾼의 부호였다고 한다. 아버지 조용묵(曺容默), 어머니 이진우(李珍愚) 사이에서 넷째 아들로 태어났다. 작사가 고려성(高麗星)[본명 조경환(曺景煥)]이 맏형이다. 가수 유성희와 재혼하여 낳은 조규천·조규만·조규찬 등 3형제가 가수 겸 작곡가, 음반 제작...

  • 조국(祖國)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1962년 경상북도 김천 출신의 정완영이 지은 현대 시조. 「조국(祖國)」은 경상북도 김천 출신의 백수 정완영이 『조선일보』에 발표한 연시조이다. 한국적 정한(情恨)을 우리 노래 가락인 가야금에 의탁하여 그 슬픈 역사적 현실과 조국에 대한 간절한 염원을 절제된 시어 구사를 통해 회화적 심상으로 노래하고 있다. 「조국」은 현대 시조에서는 가장 보편화된 3수 연작으로 구성되어 있다....

  • 조룡-리(釣龍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덕면에 속하는 법정리. 마을 앞 봉곡천에 용을 낚았다는 용구(龍口)라는 웅덩이가 있어 조룡(釣龍)이라 하였다. 조선 말 지례군 하남면에 속했던 지역으로 조룡·쌍괴(雙槐)·양지(陽地)·봉곡·조현이 통합되어 김천군 대덕면 조룡리로 개편되었다. 1949년 금릉군 대덕면 조룡리로 개칭되었고, 1960년 조룡1리·조룡2리로 나누어졌다. 1995년 김천시 대덕면 조룡리가...

  • 조마 감자(助馬柑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조마면 일대에서 재배되는 감자. 서류인 감자는 외래 작물이지만 오래전에 우리나라에 전래되어 전국적으로 재배되고 있다. 단위 면적당 생산량이 매우 많은 식량 작물이며, 주정이나 전분 생산 등 공업 원료로도 쓰인다. 감자는 고랭 지대의 우랭 종자 보급 확대로 단위 생산량이 꾸준히 늘어나고 주년 생산 체계 확립으로 연 4회 재배가 가능하다. 하지만 노동력 부족 등으로...

  • 조마 부곡(助馬部曲)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시대 경상북도 김천시 조마면 강곡리 일대에 설치된 지방 행정 구역. 조마부곡(助馬部曲)의 위치는 김산군(金山郡) 관아[현 김천시 삼락동]를 기준으로 남쪽 25리이다. 조마의 대표적 속성(續姓)에는 임씨(林氏)가 있었다. 『신증동국여지승람(新增東國輿地勝覽)』 제29권 경상도(慶尙道) 김산군에 “굴곡부곡(屈谷部曲)은 군의 남쪽 3리에 있고, 신가량부곡(新加良部曲)은 군의 남쪽 2...

  • 조마 초등학교(助馬初等學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조마면 강곡리에 있는 공립 초등학교. 더불어 사는 인성 교육 강화로 바르게 생각하고 행동하는 어린이를 기르고 21세기 지식 기반 사회에서 필요로 하는 개성과 다양성을 존중하여 스스로 탐구하며 새로운 것을 찾아 탐구하는 어린이, 자기 주도적으로 학습하는 어린이, 몸과 마음이 건강한 어린이로 길러 21세기를 주도해 갈 올바른 인성과, 창의적인 인재를 양성하는 데 교육...

  • 조마-면(助馬面)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의 남동부에 있는 법정면. 조마면은 기원전 82~57년에는 변한(弁韓) 시대의 12국가 중 주조마국(走漕馬國) 또는 졸마(卒麻)에 속하였다. 신라 경덕왕 시대인 742~765년에는 상주목 개령군 조마부곡이었으며 고려 때 김산군에 편입되었다. 1718년(숙종 44)에 간행한 『금릉지(金陵誌)』에는 김산군 조마남면(助馬南面)으로 기록되어 있다. 1914년 김산군 조마남...

  • 조마-면 사무소(助馬面事務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조마면 강곡리에 있는 조마면 관할 행정 기관. 경상북도 김천시를 구성하고 있는 1개 읍[아포읍], 14개 면[농소면·남면·개령면·어모면·봉산면·대항면·감천면·감문면·조마면·구성면·지례면·부항면·대덕면·증산면], 6개 동[자산동·평화남산동·양금동·대신동·대곡동·지좌동] 중 조마면의 행정 사무를 관장하는 기관이다. 조마면사무소는 경상북도 김천시 조마면의 행정, 민원...

  • 조마면 안새래 화순 최씨 집성촌신안사-리 화순 최씨 집성촌(新安-里和順崔氏集姓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조마면 신안4리에 있는 화순최씨 집성 마을. 신안리는 조선 말기 김산군 조마남면에 속했던 지역으로 1914년 죽정(竹汀)·신동·구미(龜尾)·지동·신하(新下)·안서·신기·신촌이 통합되어 김천군 조마면 신안동으로 개편되면서 생긴 이름이다, 조마면 신안4리 안서동(安棲洞)은 화순최씨 부정공파(副正公派) 집성촌으로 12세손 최세영(崔世英)이 선조 때 아포에서 신안리로 입...

  • 조선 건국 준비 위원회 김천 지방 위원회(朝鮮建國準備委員會金泉地方委員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해방 직후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 조직된 조선건국준비위원회 산하 김천 지역 위원회. 조선건국준비위원회는 해방 전후 국가 건설 능력을 가진 한국인들이 자발적으로 근대 통일 민족 국가를 수립하기 위해 조직한 기구로, 일제가 태평양 전쟁에서 패배함으로써 조국 광복이 이루어질 것이라는 예상 아래 1945년 8월 14일 서울에서 여운형을 중심으로 건국을 준비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조선총독부는...

  • 조선 시대(朝鮮 時代)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1392년부터 1910년까지 김천 지역의 역사. 고려 시대의 경우 지방에는 대체로 520여 개의 군현이 존재하였다. 그렇지만 고려 시대의 경우 수령이 파견된 주읍은 130여 개에 불과하고 수령이 파견되지 않은 군현은 속읍이라 하여 주읍의 지배를 받았다. 그리고 군현에 소속된 향·소·부곡·처·장이라고 부르는 부곡제 영역이 현재 확인된 것만도 900여 개 이상이었다. 고려 시대 주-속...

  • 조선 식산 은행 김천 지점(朝鮮殖産銀行金泉支店)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일제 강점기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 있던 조선식산은행의 지점. 조선식산은행은 일제 강점기인 1918년 10월 산업 개발을 위한 조선총독부의 금융 정책에 따라 설립된 장기 투자 금융 기관이다. 1906년 한국 칙령 제12호 은행 조령 및 칙령 제13호 농공은행 조령에 따라 자본금 14만 원으로 주식회사 대구농공은행이 설립되었다. 1908년 대구농공은행은 진주농공은행을 합병하고 자본금...

  • 조선 운수 주식회사 김천 지점(朝鮮運輸株式會社金泉支店)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 설치되었던 조선운수주식회사의 김천 지역 지점. 1930년 5월 김천 지역의 운송업자들은 1차 회합을 통해 통합을 결의하고 평화동 김천역 앞에 조선운수주식회사 김천출장소를 설치한 후 같은 달 16일부터 업무를 개시하였다. 그러나 통합과 더불어 운송업자들이 운영 방안 등 여러 문제로 인한 통합파와 비통합파 간의 갈등으로 다시 분열되었다. 이후 1931...

  • 조선 철도 김천 출장소(朝鮮鐵道金泉出張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 설치되었던 조선철도주식회사의 출장소. 조선철도 김천출장소는 일제 강점기 김천에서 안동을 이은 경북선 공사를 위해 조선철도주식회사가 김천에 설치한 출장소이다. 일제 강점기 초 김천의 일본인 중심의 상공인들은 경부선 김천역을 중심으로 북쪽의 경상북도 및 충청북도 일대와 남쪽의 경상남도 삼천포에 이르는 철도 부설을 김천 상공계 발전의 핵심 사안으로 간주...

  • 조선공산당 김천 그룹 재건협의회 사건(朝鮮共産黨金泉-再建協義會事件)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1933년 4월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서 사회 운동을 목적으로 비밀 결사가 조직된 사건. 조선공산당 김천그룹 재건협의회는 1931년 2월 임종업(林鍾業), 조관제, 나정운, 백락도(白樂道) 등이 적색청년동맹, 적색노동조합, 적색농민조합 등을 조직하였으나 별다른 활동을 벌이지 못하고 좌절된 뒤 1933년 4월 이병일(李秉一), 백락도, 나정운 등이 김천 지역 사회 운동의 최고 지도 기...

  • 조선독립후원의용단대한 독립 후원 의용단(大韓獨立後援義勇團)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일제 강점기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서 비밀리에 조직된 독립운동 단체. 대한독립후원의용단은 3·1운동 이후인 1920년 9월 경상북도 김천에서 비밀리에 조직되어 1922년 일제 관헌 당국에 탄압을 받을 때 까지 활동한 독립 운동 단체이다. 주요 활동은 독립 운동 자금과 독립 운동 활동가를 모집하여 서로군정서(西路軍政署)를 지원하는 것이었다. 주요 인물은 김찬규(金燦奎)·신태식(申泰植)...

  • 조선족이 되었을지도 몰라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이순영[1926년생] 씨는 원터마을에서 태어나 16세의 늦은 나이에 보통학교[지금의 초등학교]를 졸업한 후 집에서 농사일을 거들었다. 그러던 중 18세가 되던 해 만주 길림성 지역으로 가게 되었다. 당시는 일본이 우리나라에 조선척식회사(朝鮮拓殖會社)를 세운 것과 마찬가지로 만주 지역에 만주척식회사(滿洲拓殖會社)를 만들어 놓고 수많은 조선 사람들을 만주로 보내던 때로, 이순영 씨...

  • 조선환여승람(朝鮮寰輿勝覽)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 이병연(李秉延)이 경상북도 김천 지역을 포함한 전국의 인문 지리 현황을 담아 편찬한 국내 최대의 지리서. 『조선환여승람(朝鮮寰輿勝覽)』은 충청남도 공주 출신 유학자 이병연[1894~1977]이 1910년부터 1922년까지 전국 129개 군의 인문·지리 현황을 조사, 편찬한 것으로 편집은 1929년에 완성되었다. 1931년부터 1940년까지 공주의 보문사에서 26개 군에...

  • 조세붕(曺世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김천 출신의 효자. 본관은 창녕(昌寧). 자는 운거(雲擧), 호는 경지재(敬知齋). 아버지는 이조판서에 증직된 조유(曺逾)이며, 넷째 아들로 태어났다. 첫째 형은 조세호(曺世虎), 둘째 형은 조세룡(曺世龍), 셋째 형은 조세봉(曺世鳳)이다. 조세호는 자는 병여이고 숙종조에 진사시에 합격하여 학행으로 참봉에 제수되고 수직으로 지중추부사에 올랐으며 학자로서만이 아니라 세인이...

  • 조순재(曺舜在)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개항기 김천 출신의 동학 농민군. 1894년 5월 초 동학 농민군은 전주성에서 철수했으나 무장을 풀지 않고 각기 자신들의 근거지로 돌아가 세력을 유지했다. 이후 일본군과 청군의 철수를 재촉하기 위해 정부 측에서 동학교도들에 대해 미온적인 태도를 보이고, 전라감사 김학진도 역시 같은 태도를 보이게 되자 각 지역의 동학 세력은 급격히 팽창했다. 특히 7월 초 전라감사 김학진과 전봉준...

  • 조신(曺伸)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전기 김천 출신의 문신. 본관은 창녕(昌寧). 자는 숙분(叔奮), 호는 적암(適庵). 아버지는 현감을 지낸 조계문(曺繼門)이며, 얼자(孼子)로 태어났다. 형으로 조위(曺偉)가 있고, 점필재 김종직(金宗直)이 매형이다. 조신(曺伸)[1454~1529]은 지금의 김천시 봉산면 인의리 봉계마을에서 태어났으며, 어려서부터 형인 조위와 함께 시문에 남다른 재능을 보였다. 그의 문명(文...

  • 조위(曺偉)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전기 김천 출신의 문신. 본관은 창녕(昌寧). 자는 태허(太虛), 호는 매계(梅溪). 증조할아버지는 참의에 증직된 조경수(曺敬修)이고, 할아버지는 조심(曺深)이며 아버지는 울진현령 조계문(曺繼門)이다. 어머니는 문화 유씨로 외할아버지는 유문(柳汶)이고, 장인은 신윤범(申允範)이다. 아들로 조사우(曺士虞)를 두었고, 동생으로는 선략장군(宣略將軍) 조윤(曺倫), 효력부위(效力副尉...

  • 조응방 효자각(曺應防孝子閣)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봉산면 신리에 있는 개항기 조응방의 효자각. 조응방(曺應邦)은 조선 후기에 창녕 조씨(昌寧曺氏) 문중에서 태어난 사람이다. 출생 연대는 미상이나 천성이 효성스럽고 인자하여 아랫사람에게도 은혜를 크게 베풀었다고 한다. 부모에 대한 효성이 지극했던 조응방은 특히 앉은뱅이였던 부친을 고치기 위해 백방으로 약을 구해다 썼다. 겨울에 눈 위에 꿇어 앉아 3일간 정성을 드려...

  • 조천 서당(藻川書堂)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복전리에 있는, 박사삼을 기리기 위한 조선 후기의 서당. 김천 시내에서 국도 4호선을 타고 가다가 직지사로 가는 지방도 903호선으로 접어들면 첫 마을로 직지천 건너편인 김천시 대항면 복전리 복전마을이 나오는데, 여기에서 안으로 좀 더 들어가면 조천서당(藻川書堂)이 위치하고 있다. 충주 박씨 안정공(安定公) 박사삼(朴事三)[1564~1644]을 기리면서 문...

  • 조천민(曺天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시대 김천 출신 효자. 조천민(曺天民)은 본관이 창녕(昌寧)으로 천성이 근엄하고 순수하였으며 효성스럽고 인자하였다. 임진왜란 때 나이 든 어머니[『김천군지(金泉郡誌)』와 『조선환여승람(朝鮮寰輿勝覽)』에서는 어머니로, 『속수금릉지』와 『금릉지(全)』에서는 아버지로 기록되어 있음]가 적에게 잡혔을 때 절조를 지키면서 적의 무도함을 꾸짖으며 저항하자, 적이 그녀를 한 칼에 베려 하...

  • 조향정세갑(鄭世甲)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김천 출신으로 무신란 때 공을 세운 인물. 본관은 서산(瑞山). 자는 조향, 호는 율옹(栗翁). 고려 후기 문신인 서산 정씨 정인경(鄭仁卿)의 후손이다. 정세갑(鄭世甲)[?~1788]은 지금의 김천시 대덕면에서 태어났다. 어려서부터 비상한 재주가 있었으며 사색하는 것을 무척 좋아하였다. 무예에 관심이 많았는데, 특히 활쏘기와 말 타기를 즐겨하였다. 마을 앞 석축 밑의 바...

  • 존덕성재(尊德性齋)배태휘(裵泰彙)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김천 출신의 학자. 본관은 성산(星山). 자는 휘보, 호는 존덕성재(尊德性齋). 할아버지는 현감 배명전(裵命全)이고, 아버지는 배상유(裵尙瑜)[1622~1686]이며, 둘째 아들로 태어났다. 형으로 배태래[1651~1701]가 있다. 자는 내보이고, 호는 농수(農叟)이다. 경학에 밝아 숙종조에 관찰사의 천거로 사헌부감찰에 제수되었지만 벼슬길에 나아가지 않았다. 강선(姜銑...

  • 종경(宗卿)허종(許琮)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김천 출신의 문신. 본관은 양천(陽川). 자는 종경(宗卿)·종지(宗之), 호는 상우당(尙友堂). 증조할아버지는 허기(許愭)이고, 할아버지는 양양도호부사 허비(許扉)이며, 아버지는 양천부원군 허손(許蓀)이며, 어머니는 금릉 하로의 부녹사 최안선(崔安善)의 딸이다. 부인은 한서봉(韓瑞鳳)의 딸이다. 아들은 허광(許礦)이다. 동생으로 좌의정을 지낸 허침(許琛)이 있다. 허종(...

  • 종경도 치기(從卿圖-)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 지역의 청소년들이 벼슬 이름이 적힌 판을 이용하여 명절에 즐기던 실내 놀이. 종경도치기는 말판에 정1품에서 종9품에 이르는 문무백관의 관직명을 차례로 적어 놓고 윤목(輪木)을 던져 나온 숫자에 따라 말을 놓아 하위직부터 차례로 승진하여 고위 관직에 먼저 오르는 사람이 이기는 민속놀이이다. 종경도치기는 서당에서 공부하는 학동들이 즐겼고 일명 승경도, 승정도, 종정도,...

  • 종교(宗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에서 초월적인 존재 및 깨달은 존재, 혹은 신을 믿고 따르던 모든 신앙 행위. 종교(宗敎)라는 말 자체는 믿음 혹은 신앙을 의미하는 것이 아니라 가르침 가운데 최고의 가르침을 의미하는 말이었다. ‘종교’라는 말은 한국 고전 문헌에서 그 용례를 찾아보아도 1800년대를 지나야 오늘날에 말하는 종교의 의미가 보인다. 그 전대의 신앙과 믿음에 관한 포괄적 용어로는 단지...

  • 종봉(鍾峯)사명 대사(泗溟大師)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후기 김천 직지사로 출가한 고승(高僧)이자 의병장. 본관은 풍천(豊川). 자는 이환(離幻), 호는 사명당(四溟堂)·송운(松雲), 속명은 임응규(任應奎), 별호는 종봉(鍾峯). 아버지는 임수성(任守成)이다. 사명대사(泗溟大師)[1544~1610]는 직지사에 6년간 머물렀으며 주지를 지냈다. 1575년(선조 8) 왕의 중망(衆望)에 의하여 선종의 수사찰(首寺刹)인 봉은사의 주지로...

  • 종상골 산신제운남-리 산신제(雲南里山神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남면 운남리에서 마을의 평안과 풍요를 기원하며 지냈던 마을 제사. 운남리 산신제는 매년 음력 정월 14일 자정에 김천시 남면 운남리에서 마을의 안녕과 풍농을 빌며 공동으로 지냈던 제사이다. 이를 ‘종상골 산신제’라고도 한다. 운남리 산신제의 기원은 정확히 알 수는 없으나 김천 최대의 진양 강씨 집성촌으로서 마을의 역사가 깊다는 점을 감안할 때 산신제의 기원도 오래...

  • 종상골 서낭당운남일-리 돌-고개 성황당(雲南-里-城隍堂)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남면 운남1리에서 마을을 지켜 주는 서낭신[성황신]을 모셔 놓은 신당. 운남1동 돌고개 성황당은 남면 운남1리의 주민들이 믿음의 대상으로 삼았던 민간 신앙 유적이다. 이를 ‘종상골 서낭당’이라고도 한다. 성황당은 토지와 마을을 지켜 준다는 서낭신이 깃들어 사는 안식처로서 예부터 성스러운 공간으로 인식되었다. 서낭신이 길에서 떠도는 악령으로부터 비롯된 질병과 재해,...

  • 종손과 종부로서의 삶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성종 때 이시애의 난을 평정한 일등공신 정양공(靖襄公) 이숙기(李淑琦)[1429~1489] 선생을 불천위로 모시고 있는 삶의 터전이 바로 원터마을이다. 이숙기 선생을 시작으로 500여 년간 그 후손들이 살아오고 있는 원터마을의 중심에는 연안이씨 종가가 있으며, 그 종가에는 입향조 이숙기 선생의 18대 종손인 이철응[1945년생] 씨와 종부 한영숙[1946년생] 씨가 살고 있...

  • 종정도종경도 치기(從卿圖-)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 지역의 청소년들이 벼슬 이름이 적힌 판을 이용하여 명절에 즐기던 실내 놀이. 종경도치기는 말판에 정1품에서 종9품에 이르는 문무백관의 관직명을 차례로 적어 놓고 윤목(輪木)을 던져 나온 숫자에 따라 말을 놓아 하위직부터 차례로 승진하여 고위 관직에 먼저 오르는 사람이 이기는 민속놀이이다. 종경도치기는 서당에서 공부하는 학동들이 즐겼고 일명 승경도, 승정도, 종정도,...

  • 종지(宗之)허종(許琮)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김천 출신의 문신. 본관은 양천(陽川). 자는 종경(宗卿)·종지(宗之), 호는 상우당(尙友堂). 증조할아버지는 허기(許愭)이고, 할아버지는 양양도호부사 허비(許扉)이며, 아버지는 양천부원군 허손(許蓀)이며, 어머니는 금릉 하로의 부녹사 최안선(崔安善)의 딸이다. 부인은 한서봉(韓瑞鳳)의 딸이다. 아들은 허광(許礦)이다. 동생으로 좌의정을 지낸 허침(許琛)이 있다. 허종(...

  • 주(柱)김단야(金丹冶)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 김천 출신의 사회주의 운동가·독립운동가. 김단야(金丹冶)는 1901년 1월 16일 지금의 경상북도 김천시 개령면 동부리 69번지에서 김종원의 외동아들로 태어났다. 본명은 김태연이다. 추성(秋星), 달연(達淵), 주(柱) 등의 별명을 가지고 있었다. 1908년 4월 개진학교에 입학했다가 1909년 4월 진명학교(進明學敎)로 옮겼고, 1910년 4월에는 영진학교(永眞學敎)...

  • 주거 생활주생활(住生活)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 지역의 주택과 주거지에서의 삶. 주생활은 김천 지역에 전승되어 온 전통적인 양식과 구조를 가진 주거 건축 및 가옥 내부에서 일어나는 생활 행위이다. 이를 주거 생활이라고도 한다. 김천은 한반도 남부의 중앙에 위치하여 예부터 교통의 요지로서 일찍이 마을이 성립하고 도시가 발전했다. 1991년 구성면 송죽리에서 신석기와 청동기 시대 주거지 유적이 발견되었다. 개령면 동...

  • 주공 일단지 아파트(住公-團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부곡동에 있는, 김천 지역에서 가장 먼저 세워진 아파트 단지. 주공1단지아파트는 5층 건물에 9개 동으로 구성되어 있다. 호당 면적 42.97㎡에 전용 면적 35.14㎡이며, 방 2개와 욕실 1개로 되어 있다. 개별난방을 하고 있으며 현관 구조는 계단식이다. 주공1단지아파트는 한국토지주택공사가 건설했다. 입주 연도는 1980년 10월이다. 단지 내 부대시설로는 기...

  • 주남수(朱南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 김천 지역에서 활동한 독립운동가. 주남수(朱南守)는 1892년 9월 2일 경상남도 거창에서 한학자 주회현의 셋째 아들로 태어났다. 1919년 3·1운동이 전국으로 확대되는 가운데 3월 20일 거창 지역에서는 거창읍교회를 설립한 주남고[일명 주남선, 주남수의 형] 등 거창읍교회 교인들이 중심이 되어 만세 시위가 전개되었다. 주남고는 당시 같은 교회 교인이던 오형선의 집에...

  • 주례-리(周禮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에 속하는 법정리. 1790년대 곡부 공씨(曲阜孔氏) 일가가 마을을 개척한 이래 공자가 뜻을 펼쳤던 주나라를 뜻하는 ‘주(周)’자와 예법에 따라 살겠다는 의지를 담아 ‘예도 예(禮)’자를 써서 주례(周禮)라 하였다. 조선 말 김산군 대항면에 속했던 지역으로 1914년 화실(花實)·주공·삼거(三巨)가 통합되어 김천군 대항면 주례동으로 개편되었고, 1949년 금...

  • 주례-리 느티나무(周禮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주례리에 있는 수령 약 480년의 보호수. 주례리 느티나무는 높이 13m, 가슴높이 둘레 6.53m이다. 느티나무는 각 마을에서 정자나무나 서낭나무로 심어 보호하였는데, 오래된 나무는 마을을 보호하고 지켜 주는 상징으로 여겨 왔다. 어린잎은 봄에 떡을 만들 때 넣어 먹고, 목재는 결이 곱고 단단하여 건축·기구·조각·악기·선박 등의 재료로 쓰인다. 주례리 느...

  • 주례이-리 삼거 산신제(周禮-里三巨山神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주례2리에서 마을의 평안과 풍요를 기원하며 지냈던 마을 제사. 주례2리 삼거 산신제는 매년 음력 정월 3일 오후 1시에 김천시 대항면 주례2리 삼거마을에서 마을의 무고와 평안을 빌며 주민 공동으로 지냈던 제사이다. 이를 ‘용수골 산신제’라고도 한다. 김천시 대항면 주례2리 삼거(三巨)마을은 주공, 손다리, 안골 등 3개 마을로 갈리는 길목에 마을이 있다고...

  • 주민 자치 센터(住民自治-)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의 각 읍·면·동사무소에 설치된 지역 주민을 위한 문화 복지 편익 시설 및 공간. 주민자치센터는 작고 효율적인 정부를 위한 행정 개혁의 일환으로 정부가 추진한 구·동 기능 전환의 결과로 만들어져 운영되고 있는 주민 문화 복지 편익 시설 및 공간이다. 교통·통신의 발달 등 변화된 환경에 맞추어 읍·면·동사무소의 쇠퇴된 기능을 인력 축소와 함께 민원과 복지 기능 중심으...

  • 주생활(住生活)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 지역의 주택과 주거지에서의 삶. 주생활은 김천 지역에 전승되어 온 전통적인 양식과 구조를 가진 주거 건축 및 가옥 내부에서 일어나는 생활 행위이다. 이를 주거 생활이라고도 한다. 김천은 한반도 남부의 중앙에 위치하여 예부터 교통의 요지로서 일찍이 마을이 성립하고 도시가 발전했다. 1991년 구성면 송죽리에서 신석기와 청동기 시대 주거지 유적이 발견되었다. 개령면 동...

  • 주음시살티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조마면 대방리와 성주군 금수면 후평리를 연결하는 고개. 살티재는 서쪽 염속산(厭俗山)[869.9m]과 동쪽 속봉산(粟鳳山)[약 682m] 사이에 있는 고개이다. 높이는 약 405m로, 김천시 서쪽과 남쪽 경계 지역에 있는 다른 고개에 비해 낮고 경사도 가파르지 않다. 살티재 북쪽 비탈면에서 발원한 대방천(大坊川)이 조마면을 지나 감천면 도평리에서 감천(甘川)으로...

  • 주조마국(走漕馬國)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삼한 시대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 있던 소국(小國). 주조마국(走漕馬國)의 주조(走漕)는 ‘물에서 배를 통해 간다’는 의미이고, 마국(馬國)의 마(馬)는 땅·나라·마을을 뜻하는 단어로 나라[國]를 의미한다. 주조마국은 가야 연맹의 일원으로 토착적인 세력 기반을 유지한 채 개별적인 정치 집단으로 성장을 지속하다가, 562년 다른 가야 소국들과 함께 신라에 병합되었다. 『일본서기(日本書...

  • 주천김천 과하천(金泉過夏泉)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남산동에 있는 샘물. 김천 과하천은 1718년(숙종 44)에 간행된 『금릉지(金陵誌)』에는 옛날부터 금이 나는 샘이 있어 금지천(金之泉) 즉, 김천(金泉)이라 하여 이 샘물로 술을 빚으면 맛과 향기가 좋아 주천(酒泉)이라 불렀다고 기록되어 있다. 원래 주천 또는 금지천이라 전해져 왔고, 김천이란 지명도 여기서 유래가 되었다고 한다. 임진왜란 때 이곳을 지나던 명나...

  • 주치령(走峙嶺)덕산재(德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덕면 덕산리와 전라북도 무주군 무풍면 금평리를 연결하는 고개. 덕산재는 북동쪽 약 832m 봉우리와 남서쪽 대덕산 사이 백두대간 능선에 있는 고개로 높이는 약 640m이다. 김천시 대덕면에서 소백산맥을 넘어 전라북도 무주군으로 넘어갈 수 있는 고개는 부항령과 덕산재가 있는데, 터널이 개통된 부항령에 비해 덕산재가 높이가 낮은 편이다. 덕산재 동쪽 비탈면에서 발원...

  • 죽산 전씨(竹山全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섭(全聶)을 시조로 하고 전몽봉(全夢鳳)을 입향조로 하는 경상북도 김천시의 세거 성씨. 죽산 전씨의 시조는 백제의 개국 공신인 전섭으로 고려의 항몽전쟁 때 공을 세운 28세(世) 전한(全僩)이 좌리공신 죽산군(竹山君)으로 봉군되면서 죽산[현 경기도 안성시 죽산면]을 세거지로 하여 후손들이 살면서 본관으로 삼았고 이로서 전한을 중시조로 하였다. 5세 전공취(全公就)는 공부상서 상...

  • 죽어도 내 고향에서 죽어야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칼로 썰면 떡이 안 떨어진다. 접시 없나. 접시 갖고 와서 썰어야 할 텐데.” 구성면 상원리 원터마을, 연안이씨 종택에서 종부를 도와 불천위 제사 준비를 하고 있던 권진순[1923년생] 씨의 모습이 보였다. “집안일인데 도와주며 해야지. 아니면 이 많은 일을 혼자서 어떻게 해.” 얼핏 연세가 많아 보이는데도 권진순 씨는 젊은 종손며느리 못지않게 이곳저곳을 누비며 제사 준비에 여념...

  • 죽정(竹汀)전재원(全在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출신의 사회사업가. 본관은 죽산. 자는 치윤, 호는 죽정(竹汀). 전두면의 셋째 아들로 김천시 대광동에서 태어났다. 전재원(全在源)은 학덕을 겸비하였다. 묘광지에 작원정을 건립하여 시인 묵객의 유상소(遊賞所)를 마련하였으며, 영모재를 중수하였다. 또한 6·25 전쟁으로 황폐해진 김산문묘의 수리를 주창하였다. 개령서부초등학교와 개령중학교 설립에 많은 기여를 하였다....

  • 죽헌(竹軒)김덕승(金德升)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김천 출신의 선비. 본관은 의성(義城). 호는 죽헌(竹軒). 아버지는 김협으로 둘째 아들로 태어났다. 김덕승(金德升)[1637~1662]은 지금의 김천시 구성면 구미리에서 태어났다. 어릴 때부터 글재주가 뛰어나 지례현감 조형은 영남에서 처음 보는 재주라 칭찬하였다고 한다. 15세에 「동국읍호부(東國邑號賦)」를 짓고, 16세에 「치격정중원문(馳檄定中原文)」을 지었으며, 1...

  • 준백(俊伯)김한영(金漢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김천 출신의 효자. 본관은 김해(金海). 자는 준백(俊伯), 호는 눌암(訥菴). 이조판서 김불비(金不比)의 8세손이다. 김한영(金漢英)[1637~1712]은 지금의 김천시 양천동에서 태어났다. 어려서부터 배우기를 즐겨하였고 언행이 엄하고 무거워 어른들이 아이라도 함부로 대하지 못하였으며, 효자로 이름이 났다. 아버지의 병이 위급할 때 자신의 손가락을 베어 아버지에게 피를...

  • 중구중양절(重陽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서 음력 9월 9일에 지내는 명절. 중양절(重陽節)은 음력 9월 9일을 이르는 말로 중구(重九)라고도 한다. 9는 원래 양수(陽數)이기 때문에 양수가 겹쳤다는 뜻으로 중양이라 한다. 또한 중양절은 3월 삼짇날 날아온 제비가 다시 강남(江南)으로 가는 날이기도 하다. 김천 지역의 중양절은 다른 지역과 별반 다르지 않다. 중양절은 음력 3월 3일[삼짇날], 5월...

  • 중보(仲輔)정유성(鄭維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김천 출신의 의병장. 본관은 영일(迎日). 자는 중보(仲輔), 호는 천방자(天方子)·수옹(睡翁). 아버지는 병절교위(秉節校尉) 정내신(鄭鼐臣)이다. 율곡(栗谷) 이이(李珥)의 동생인 옥산(玉山) 이우(李瑀)의 사위이다. 정유성(鄭維城)[1569~1645]은 총명하고 학문에 대한 열의가 대단하여 율곡 이이의 문하에서 촉망받던 제자로, 율곡의 학통을 이을 기량을 지녔다. 율...

  • 중부 내륙 고속 국도(中部內陸高速國道)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를 거쳐 경상남도 창원시와 경기도 남양주시를 연결하는 고속 국도. 중부내륙고속도로는 2001년 개통되었으며 경상남도 창원시 마산회원구 내서읍을 기점으로 하고 경기도 남양주시를 종점으로 하여 남북을 잇는 고속국도 45호선이다. 2010년 12월 31일 현재 경상남도 창원시에서 경기도 여주군까지 284㎞ 구간이 개통되어 있다. 김천시를 경유하는 구간은 총연장 5.2㎞로...

  • 중부내륙고속도로중부 내륙 고속 국도(中部內陸高速國道)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를 거쳐 경상남도 창원시와 경기도 남양주시를 연결하는 고속 국도. 중부내륙고속도로는 2001년 개통되었으며 경상남도 창원시 마산회원구 내서읍을 기점으로 하고 경기도 남양주시를 종점으로 하여 남북을 잇는 고속국도 45호선이다. 2010년 12월 31일 현재 경상남도 창원시에서 경기도 여주군까지 284㎞ 구간이 개통되어 있다. 김천시를 경유하는 구간은 총연장 5.2㎞로...

  • 중산-리(中山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덕면에 속하는 법정리. 대덕면의 중심이 되는 마을이어서 중산(中山)이라 하였다. 마을 뒷산인 중산이 마을 이름으로 굳어졌다고도 한다. 조선 말 지례군 하남면에 속했던 지역으로 1914년 중산·다화(多花)가 통합되어 김천군 대덕면 중산리로 개편되었다. 1949년 금릉군 대덕면 중산리로 개칭되었고, 1960년 중산이 중산1리, 다화가 중산2리로 나누어졌다. 1995...

  • 중산-리 다화 산신제(中山里多花山神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덕면 중산리 다화마을 주민들이 음력 1월 2일에 공동으로 올리는 마을 제사. 김천시 대덕면 중산리 다화마을은 김해 김씨, 이천 서씨, 은진 송씨의 집성촌으로서 전통적인 의례의 습속이 많이 남아 있는 마을이다. 다화마을에서는 매년 정월 2일에 마을 뒷산인 방아골에서 마을과 주민들의 무탈을 기원하는 산신제를 올리고 있다. 마을 뒷산인 방아골 개울에 신당을 차리며 소...

  • 중삼삼짇날(三-)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서 음력 3월 3일에 전해 내려오는 절기 풍속. 삼짇날은 강남 갔던 제비가 다시 돌아온다는 날이며, 봄철에 3이란 수가 겹치는 길일이다. 이를 삼월 삼짇날, 삼사일(三巳日), 원사(元巳), 상제(上除) 중삼(重三) 등이라고도 한다. 양의 수가 겹치는 삼짇날은 파릇파릇한 풀이 돋고 꽃들이 피어 봄기운이 완연하다. 그래서 이날은 봄에 걸맞은 모든 놀이와 풍속이 집...

  • 중수전만령(全萬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김천 출신의 문인이자 학자. 본관은 성산(星山). 자는 중수, 호는 나옹(懶翁). 수헌 전흥의 5세손이며, 아버지는 승정원좌부승지를 지낸 전번이다. 전만령(全萬齡)은 지금의 김천시 대곡동[옛 미곡동]에서 전번의 둘째 아들로 태어났다. 1486년(성종 17) 성균관 생원으로 과거에 급제하였으나 벼슬에 나아가지 않고 김천시 다수동에 은거하여 학문에 전념하였다. 특히 시문(詩...

  • 중앙 공원(中央公園)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남산동에 있는 공원. 중앙공원은 1995년 김천시와 금릉군의 통합으로 금릉군 청사를 헐고 총 사업비 7억 원을 투입하여 1998년 12월에 조성하였다. 공원 내에는 증산면 장전리에 있는 장전폭포의 절경을 배경으로 김천시의 시조, 시목, 시화를 자연의 배경에 맞춰 시민의 밝고 활달한 모습을 상징하는 벽화를 설치하였다. 그리고 아름다운 조경 수목을 식재했으며 도심지...

  • 중앙 시장(中央市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모암동에 있는 상설 시장. 역사적으로 볼 때 시장이란 교환·거래가 이루어지는 구체적인 장소를 뜻하였는데, 예부터 이를 장시(場市)·장(場)·장문(場門)이라고 불렀다. 이와 같이 생활에 필요한 잉여 물자를 서로 교환하는 풍습이 언제부터 시작되었는지는 명확하지 않다. 그러나 다른 상품이나 생산 조건이 다른 지역의 물품을 증여나 조공(朝貢) 등의 형식을 통해 교환하면서...

  • 중양절(重陽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서 음력 9월 9일에 지내는 명절. 중양절(重陽節)은 음력 9월 9일을 이르는 말로 중구(重九)라고도 한다. 9는 원래 양수(陽數)이기 때문에 양수가 겹쳤다는 뜻으로 중양이라 한다. 또한 중양절은 3월 삼짇날 날아온 제비가 다시 강남(江南)으로 가는 날이기도 하다. 김천 지역의 중양절은 다른 지역과 별반 다르지 않다. 중양절은 음력 3월 3일[삼짇날], 5월...

  • 중오절단오(端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서 음력 5월 5일에 지내는 명절. 음력 5월 5일 단오는 양의 수가 겹치는 날로서 설날·대보름·추석 등과 함께 4대 명절의 하나이다. 이를 수릿날, 중오절, 천중절 등이라고도 한다. 일 년 중에서 가장 양기(陽氣)가 왕성한 날이라 해서 큰 명절로 여겼다. 김천 지역에서는 단오가 되면 남자들은 씨름, 줄다리기 등을 하고 부녀자들은 그네뛰기, 창포물에 머리감기를...

  • 중왕교(中旺橋)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어모면 중왕리에 있는 다리. 중왕리에 있는 다리이므로 붙인 이름이다. 중왕교는 허용 통행 하중 43.2톤, 길이 94.5m이며 경간 수는 7개, 교각 수는 6개이다. 다리 폭은 9m, 차로는 2개 차로로 상행·하행 각 1개 차로이다. 상부 구조인 주경간 형식은 RCS형[Reinforced-Concrete Steel: 강철 보], 받침 종류는 탄성 받침, 신축 이음...

  • 중왕-리(中旺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어모면에 속하는 법정리. 조선 말 김산군 천하면에 속했던 지역으로 1920년 중중리·하리가 통합되어 김천군 아천면 중왕동(中旺洞)으로 개편되었다. 1934년 아천면과 구소요면을 통합하여 신설된 어모면 관할이 되었고 1949년 금릉군 어모면 중왕동이 되었다. 1971년 중왕1동·중왕2동으로 분동되었고, 1988년 동(洞)을 리로 바꾸어 중왕리가 되었으며, 1995년...

  • 중원백중(百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서 음력 7월 15일에 전해 내려오는 풍습. 백중(百中)은 망자의 혼을 위로하기 위해 제를 올리고 머슴을 쉬게 하는 세시 풍속이다. 이를 백종(百種), 중원(中元), 망혼일(亡魂日) 등이라고도 한다. ‘백중’은 이때쯤 과일과 채소가 많이 나와 100가지 곡식의 씨앗을 갖추어 놓은 데서 유래된 이름이다. 절에서는 재(齋)를 올리고 공양을 드렸으며, 민간에서는 1...

  • 중인(仲仁)이숭원(李崇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김천 출신의 문신. 본관은 연안(延安). 자는 중인(仲仁). 증조할아버지는 이량(李亮)이고, 할아버지는 이백겸(李伯謙)이며, 아버지는 예조참판을 지낸 이보정(李補丁)이다. 외할아버지는 이숙(李淑)이고, 조부가 이숙(李淑)이다. 이숭원(李崇元)[1428~1491]은 천성이 효성스럽고 우애로웠으며, 청렴하고 평온하며 공경하고 검약하여 산업(産業)을 일삼지 아니하였다. 여러...

  • 중학교(中學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에 있는 중등 보통 교육 담당 기관. 중학교는 수업 연한이 3년이고 초등학교에서 받은 교육의 기초 위에 중등 보통 교육을 실시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1969년 서울부터 중학교 무시험 입학제가 실시되어 1971년 전국으로 확대되었다. 1980년대 이후 국민 교육 이념이 강조되면서 중학교 의무 교육 제도를 추진하는 바탕이 되었는데 1985년 도서·벽지 지역을 대상으...

  • 쥐불 놀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서 상자일에 들판에 쥐불을 놓으며 노는 놀이. 쥐불이란 본디 들쥐나 해충을 제거하기 위해 논둑과 밭둑에 놓는 불을 말한다. 음력 정월의 첫 자일(子日)인 상자일(上子日)[쥐날]이 되면 쥐를 없애기 위해 논두렁에 나가 불을 지른다. 쥐불놀이는 쥐와 해충의 피해를 막기 위하여 논두렁에 불을 놓는 세시 풍속으로 김천 지역의 농가에서 행하는 농사 기원 민속놀이이다....

  • 증산 순두부(甑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증산면에서 생산하는 순두부. 대두는 좋은 것으로 골라 불순물을 제거하고 깨끗이 씻어 하루 정도 물에 담가 불린다. 콩을 맷돌에 부드럽게 간다. 끓인 물에 간 콩을 넣고 끓어오를 때까지 끓인다. 끓인 콩물을 가는 체에 부어서 거른다. 거른 콩물을 다시 끓이면서 간수를 넣고 주걱으로 저어준 뒤 10분간 놓아두면 두부가 엉긴다. 간장에 다진 마늘, 파, 고춧가루, 통깨...

  • 증산 시위 기도(甑山示威企圖)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1919년 3·1운동이 전국으로 확대되는 과정에서 경상북도 김천시 증산면에서 일어난 독립운동. 우리 민족은 일제의 식민지 지배를 받으면서 ‘충량한 신민의 양성’을 목표로 한 지배 정책과 식민지 수탈을 기조로 하는 경제 정책으로 인해 많은 고통에 시달렸다. 제1차 세계 대전을 전후하여 러시아 혁명이 발발하고 미국 윌슨 대통령의 민족 자결주의가 제창되었다. 이런 국내외적 정세는 민족의...

  • 증산 지서 피습 사건(甑山支署被襲事件)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1948년 10월 19일 경상북도 김천 지방의 빨치산이 증산지서를 습격한 사건. 1948년 정부 수립 이후 정부가 좌익계 인사를 검속하기 시작하자 좌익계 인사들은 검거를 피해 산으로 숨어들어 무장 투쟁을 벌이는 빨치산이 되었다. 이들은 1948년 10월 19일 여순 사건을 계기로 증산지서를 습격하여 지서장 등 경찰관 4명을 사살하고 지서 건물을 불태운 뒤 도주하였다. 증산지서 피습...

  • 증산 초등학교(甑山初等學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증산면 유성리에 있는 공립 초등학교. 도덕 교육을 충실히 하여 예절을 바로 알고 실천하는 어린이, 특기 적성 교육을 내실 있게 운영하여 소질을 계발하고 탐구하는 어린이를 육성하고 학습자 중심의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자기 주도적으로 학습하는 어린이, 몸과 마음이 조화롭고 건강한 어린이를 길러 궁극적으로는 올바른 인성과 창의력을 지닌 지례 어린이로 육성함을 교...

  • 증산도대순진리회 김천회실(大巡眞理會金泉會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에 있는 대순진리회 안동회관 소속 회실. 대순진리회는 증산 강일순(姜一淳)의 가르침을 모태로 하여 세운 민족 종단이다. 1909년 강일순이 화천하자 1925년 정산 조철제(趙哲濟)가 무극도를 세웠으며 해방 후에는 부산 감천에 태극도를 창도하였다. 1958년 조철제가 사망하자 1969년 박한경(朴漢慶)이 대순진리회를 세웠다. 신앙의 대상인 옥황상제는 강일순의 사후에...

  • 증산-면(甑山面)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에 있는 행정 구역. 관내에 있는 시루봉[甑峰]의 이름을 따서 증산면이라 하였다. ‘시루 증(甑)’은 부항(釜項)에서 쓰인 ‘가마 부(釜)’와 무관하지 않은 것으로 여겨진다. 그것은 부산(釜山)·대증(大甑)에서 가마와 시루가 같은 개념으로 통용되는 것으로도 알 수 있다. 조선 말 성주군에 속했던 지역으로 1895년(고종 32) 성주군 외증산면과 내증산면으로 나누어졌...

  • 증산-면 경찰 전투(甑山面警察戰鬪)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6·25전쟁 중 경상북도 김천시 증산면 일대에서 공산군과 경찰 사이에 벌어진 전투. 6·25전쟁 당시 김천을 점령했던 공산군은 UN군의 인천상륙작전 이후 패퇴하기 시작해 산악 지대로 숨어들었다. 그 가운데 불꽃사단이라 부르는 공산군 3000여 명이 김천시 증산면 수도리에 주둔하면서 면 소재지에 있던 국군 제877경비대와 잦은 전투를 벌였다. 1950년 10월 24일 밤 자정 무렵...

  • 증산-면 사무소(甑山面事務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증산면 유성리에 있는 증산면 관할 행정 기관. 경상북도 김천시를 구성하고 있는 1개 읍[아포읍], 14개 면[농소면·남면·개령면·어모면·봉산면·대항면·감천면·감문면·조마면·구성면·지례면·부항면·대덕면·증산면], 6개 동[자산동·평화남산동·양금동·대신동·대곡동·지좌동] 중 증산면의 행정 사무를 관장하는 기관이다. 증산면사무소는 경상북도 김천시 증산면의 행정, 민원...

  • 지게 싸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서 장정들이 지게를 이용하여 승부를 겨루는 놀이. 지게싸움은 양 지게 귀를 양손으로 잡고 지게를 타고 걸으면서 상대방을 넘어뜨리는 민속놀이이다. 겨울철 농한기에 머슴이나 농민들이 산에 나무를 하러 갔다가 활용해 노동의 고달픔을 잊고 즐거움을 얻고자 편을 갈라 지게싸움을 했다. 놀이 도구는 지게이며 산 정상이나 구릉지의 평평한 땅에서 주로 이루어졌다. 지게싸움은...

  • 지게-동 이야기(-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남산동에서 지게동과 관련하여 전해 내려오는 이야기. 「지게동 이야기」는 김천시 남산동 옛 시립 도서관 뒤편에 나무와 구운 숯을 지게에 지고 장에 나가 파는 주민들이 많이 살았으므로 이곳을 지게동이라 불렀다는 지명 유래담이다. 1999년 김천시에서 간행한 『김천시사』와 김천시 문화관광 홈페이지[김천의 문화/지명유래 및 설화]에는 「지게동」이라는 제목으로 실려 있는데...

  • 지동 초등학교(智洞初等學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아포읍 지리에 있었던 공립 초등학교. 바른 인성 교육을 충실히 하여 예절을 바로 알고 실천하는 어린이, 특기 적성 교육을 내실 있게 운영하여 소질을 계발하고 탐구하는 어린이, 학습자 중심의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자기 주도적으로 학습하는 어린이, 몸과 마음이 조화롭고 건강한 어린이를 길러 궁극적으로 미래를 열어갈 도덕적이고 창의적인 인간을 육성하는 것을 교육...

  • 지례 거물-리 의병 항전(知禮巨勿里義兵抗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1908년 경상북도 김천시 지례면 거물리에서 일어난 의병 항전. 지례 거물리 의병 항전에 대한 의병군 측 기록은 없고 다만 일본군 사령부의 기록인 『조선폭도토벌지(朝鮮暴徒討伐誌)』나 경찰 계통의 『경북고등경찰요사』에 폭도 토벌과 재판 기록으로 전한다. 『조선폭도토벌지』에 의하면 1908년 3월 3일 지례군 거물리[현 지례면 거물리]에서 폭도[의병]와 교전 끝에 괴수 등 4명을 사살...

  • 지례 농공 단지(知禮農工團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지례면 도곡리에 있는 농공 단지. 농공 단지는 “농어촌 지역에 공업 및 서비스 산업을 유치하여 농어촌 소득원의 개발을 촉진함으로써 농어촌 소득을 증대하고 농어촌 소득 구조를 고도화하여 농어촌 경제의 균형 있는 발전을 도모함을 목적으로 추진된 공업 단지”이다[「농어촌소득원 개발촉진법」 제1조]. 농어촌 지역의 인구 10만 이하의 시와 군 지역을 대상으로 33만 58...

  • 지례 박씨(知禮朴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지례면을 본관으로 하는 성씨. 『조선왕조실록(朝鮮王朝實錄)』·『세종실록지리지(世宗實錄地理志)』의 경상도 상주목 지례현조를 보면 김천시 지례면을 본관으로 하는 성씨로는 박(朴)·전(錢, 全)·장(張)·강(康)씨가 있었다. 그 이외에 지례에 세거한 성씨들은 1908년에 창관 창씨된 성씨이거나 다른 곳에서 들어온 성씨이다. 지례박씨는 김천시 지례면 상부리에 세거하였다고...

  • 지례 성당(知禮聖堂)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지례면에 있는 천주교 대구대교구 소속의 천주교회. 김천시 지례면에는 원래 천주교 신자가 없었는데 1866년 병인박해가 일어나자 전라도 무주 지역의 신자들이 박해를 피해 백두대간 준령을 넘어 산간 오지인 김천시 증산면 장전리 고산 지대에 정착하고 서무터라 이름 짓고, 1867년부터 교우촌을 형성하였다. 당시에는 성주본당이었다. 지례 5개 면으로 통칭되는 김천시 증산...

  • 지례 장씨(知禮張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장일성(張日成)을 시조로 하고 지례(知禮)를 본관으로 하는 성씨. 지례장씨의 시조인 장일성은 고려 개국 공신 태사공 장정필의 13세손으로 고려 충숙왕 때 문과에 급제하고 이성계(李成桂)를 도와 아지발도(阿只拔都) 토벌에 공을 세워 지례백(知禮伯)에 봉군되어 후손들이 봉군지 지례를 본관으로 했다. 조선 시대에는 1584년 장문길(張文吉)이 무과에 급제하고, 1637년 장수복(張守福...

  • 지례 전투(知禮戰鬪)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임진왜란 때 지례현[지금의 김천시]에서 의병 연합군이 왜군을 섬멸한 전투. 임진왜란을 일으킨 왜군들은 교통로를 따라 한양으로 직행하였으나 후방에서 의병들이 일어나 적의 보급로를 차단하여 공격을 가하자 1592년 5월 초 한양 함락 후 각 도를 분담하여 공격하는 전술을 택하였다. 이때 고바야가와 부대는 전라도를 맡아 남하하기 시작하였다. 그렇지만 처음 창원에서 남원으로 직행하려다가...

  • 지례 중학교(知禮中學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지례면 교리에 있는 공립 중학교. 체험 중심의 인성 교육을 통한 도덕인 육성, 효율적인 교육 과정을 통한 자주인 육성, 꿈을 실현하는 창의력 교육을 통한 탐구인 육성, 교육 활동 중심의 행정 구현을 통한 혁신인 육성을 교육 목표로 한다. 1947년 11월 4일 지례중학원을 설립 개원하였으며, 1951년 10월 29일 지례중학교 설립 인가를 받았고, 초대 김종우 교...

  • 지례 중학교 구성 분교장(知禮中學校龜城分校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구성면 송죽리에 있었던 공립 지례중학교 분교장. 올바른 인성과 창의력을 지닌 인간을 육성하기 위하여 도덕성 함양, 창의력 계발, 자율성 신장을 교육 목표로 삼고 있다. 교훈은 ‘항상 최선을 다하자’이다. 1975년 11월 14일 구성중학교 설립 인가를 받아 1976년 3월 3일 개교하여 신입생 168명이 입학하였으며 1979년 1월 12일 제1회 졸업식을 거행하였...

  • 지례 중학교 부항 분교장(知禮中學校釜項分校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부항면 사등리에 있었던 공립 지례중학교 분교장. 교과 학습 능력 신장을 통한 실력 있는 사람의 육성, 실천 위주의 인성 교육을 통한 올바른 사람의 육성, 탐구적인 교육 활동을 통한 창의적인 사람의 육성, 교육 환경 개선을 통한 건강한 사람의 육성을 교육 목표로 한다. 교훈은 ‘성실’이다. 1974년 1월 5일 부항중학교 설립 인가를 받아 1974년 3월 1일에 초...

  • 지례 초등학교(知禮初等學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지례면 교리에 있는 공립 초등학교. 학습자 중심의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자기 주도적으로 학습하는 어린이, 몸과 마음이 조화롭고 건강한 어린이를 길러 궁극적으로는 올바른 인성과 창의력을 지닌 인재로 육성하는 데 교육 목표를 두고 있다. 교훈은 ‘성실하고 슬기로운 지례 어린이’이다. 1906년 5월 4일에 일중소학교로 설립되었다가 1912년 4월 1일 지례공립...

  • 지례 향교 대성전(知禮鄕校大成殿)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지례면 교리의 지례향교에 있는 조선 전기의 전각. 지례향교는 김천 시내에서 경상남도 거창군 방향으로 국도 3호선을 따라가면 김천시 구성면에 있는 구성지방산업단지를 지나 고개 너머 왼쪽에 위치하고 있다. 지례향교는 1426년(세종 8)에 지례현감 정옹이 객사 동쪽에 창건하고, 1485년(성종 16)에 지례현감 김수문(金秀文)이 인재 양성을 위해 명륜당을 증설하고 전...

  • 지례 향안(知禮鄕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지례현 향청에서 제작된 품관좌목. 향안은 지방에 거주하는 유향소 품관의 명단이다. 경재소에 비치된 ‘경안(京案)’에 대칭해 작성되는 것으로, 품관좌목(品官座目)·향적(鄕籍)·향언록(鄕彦錄)·향록(鄕錄)·향중좌목(鄕中座目) 등으로도 불렀다. 향안이 정확히 언제부터 작성되었는지 알 수 없으나, 조선 시대 비교적 이른 시기부터 각 지방에 전래되어 온 것으로 보인다. 현재 자료...

  • 지례 현아 터(知禮縣衙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도 지례현[지금의 김천시 지례면]에 설치되었던 조선 전기 관아 터. 경상북도 김천시 지례면은 삼한 시대에는 변한에 속한 지역으로, 신라 진흥왕 때 상주[사벌주(沙伐州)]에 속했으며 지품천현(知品川縣)이라 불렀다. 757년(신라 경덕왕 35) 개령군에 속하였고 지례현이라 고쳤으며, 고려 시대인 1018년(현종 9)에 경산부[성주(星州)]에 속하였는데 공양왕 때에 감무를 두었다....

  • 지례 흑돼지(知禮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지례면에서 사육하는 털이 검은 토종 돼지. 일제 강점기 1927년도 10월호 『조선』이란 잡지를 따르면 한국의 토종 돼지는 체구가 작고 잘 자라 축산 가치가 높은 것으로 적혀 있었다. 그 후 토종 돼지는 개량 대상이 되었고 일제에 의해 성장이 빠른 백색의 요크셔가 들어온 것과 동시에 토종 돼지와 같은 검은색의 털을 가진 버크셔 사육이 권장되었다. 현재 우리가 토종...

  • 지례 흑돼지 구이(知禮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의 특산물인 지례 흑돼지를 이용한 향토 음식. 흑돼지 사육지인 지례면은 대부분이 200~500m의 산지를 이루며 감천이 면의 서부를 곡류하고, 대가천의 지류가 면의 동부를 남류하는 곳이다. 지례 지역은 이들 하천 연안을 따라 경작이 행해질 뿐 평야의 발달은 미약하며 쌀 이외에 양파가 많이 생산되고 예로부터 가축으로 흑돼지를 많이 사육하였다. 1927년 조선총독부가...

  • 지례-군(知禮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1895년부터 1914년까지 경상북도 김천시 지례면 일대에 설치된 지방 행정 구역. 1895년(고종 32) 칙령 제98호 지방 제도 개정건이 공포되어 새로운 지방 행정 제도가 설치되면서 지례현이 지례군이 되었다. 『고종실록(高宗實錄)』에 “고종 37년 경자(1900) 3월 13일[을묘, 양력 4월 12일] …… 지례군수(知禮郡守)에 김희원(金煕元)을 임용하였다.”라는 기록이 있다....

  • 지례-면(知禮面)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에 있는 행정 구역. 지례면은 신라 시대에 지품천현(知品川縣) 지역으로, ‘지품(知品)’은 ‘깊다·짚다’에서 유래했다고 여겨진다. 즉 골이 깊고 물웅덩이가 깊음을 드러낸 것으로 보인다. 지례면은 삼한 시대에 변한에 속하였고 신라 진흥왕 때 사벌주 지품천현이었다. 757년(경덕왕 16) 개령군 지례현이 되었고, 고려 시대 1018년(현종 9) 경산부[星州]에 속하였다...

  • 지례-면 사무소(知禮面事務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지례면 교리에 있는 지례면 관할 행정 기관. 경상북도 김천시를 구성하고 있는 1개 읍[아포읍], 14개 면[농소면·남면·개령면·어모면·봉산면·대항면·감천면·감문면·조마면·구성면·지례면·부항면·대덕면·증산면], 6개 동[자산동·평화남산동·양금동·대신동·대곡동·지좌동] 중 지례면의 행정 사무를 관장하는 기관이다. 지례면사무소는 경상북도 김천시 지례면의 행정, 민원 및...

  • 지례장(知禮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지례면 교리에 있었던 정기 시장. 역사적으로 볼 때 시장이란 교환·거래가 이루어지는 구체적인 장소를 뜻하였는데, 예부터 이를 장시(場市)·장(場)·장문(場門)이라고 불렀다. 이와 같이 생활에 필요한 잉여 물자를 서로 교환하는 풍습이 언제부터 시작되었는지는 명확하지 않다. 그러나 다른 상품이나 생산 조건이 다른 지역의 물품을 증여나 조공(朝貢) 등의 형식을 통해 교...

  • 지례-향교(知禮鄕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지례면 교리에 있는 조선 시대 향교. 중앙에는 공자(孔子), 동무에는 증자(曾子), 맹자(孟子), 최치원(崔致遠), 정호(程顥), 정이(程頤), 안향(安珦), 김굉필(金宏弼), 조광조(趙光祖), 이황(李滉), 이이(李珥), 김장생(金長生), 김집(金集), 송준길(宋浚吉), 서무에는 안자(顔子), 자사(子思), 설총(薛聡), 주희(朱憙), 주돈이(周敦頤), 정몽주(...

  • 지례-현(知禮縣)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757년부터 1895년까지 경상북도 김천시 지례면 일대에 설치되었던 지방 행정 제도. 신라 시대에는 지품천현(知品川縣)이라 불렸으며, 757년(경덕왕 16)에 지례현(知禮縣)으로 명칭이 변경되면서 어모현, 무풍현, 김산현과 함께 개령군(開寧郡)의 영현이 되었다. 1. 『삼국사기(三國史記)』 『삼국사기』 권 제34 잡지 제3 지리 1 신라 상주 개령군에 “개령군(開寧郡)의 ···(중...

  • 지-리(智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아포읍에 속하는 법정리. 고려 말 국운이 다함을 한탄하며 아포로 낙향한 이사경(李思敬)이 서당을 열고 후학을 양성했다 하여 일대 마을의 지명을 인·의·예·지·신으로 칭했다는 이야기가 전해 온다. 조선 시대에 개령군 아포면에 속했던 지역으로 1914년 보신(甫新)·송변(松邊)·양산(梁山)·강호(江湖)가 통합되어 김천군 아포면 지동으로 개편되었고, 1949년 금릉군...

  • 지방도 구백구십칠 호 선(地方道-號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감문면 광천리에서 상주시 화북면을 연결하는 지방도. 경상북도 내의 지방도는 총연장 2,244㎞인데 이중 김천시를 경유하는 지방도는 9개 노선으로 총 161.5㎞에 달한다. 지방도 997호선은 김천시 감문면 광천리에서 상주시 화북면 운흥리를 연결한다. 지방도 997호선은 김천~상주선으로도 불리는데, 이는 기점과 종점의 행정 구역 명칭을 반영한 것이다. 총연장 98....

  • 지방도 구백삼 호 선(地方道-號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를 거쳐 성주군 가천면과 금수면을 연결하는 지방도. 경상북도 내의 지방도는 총연장 2,244㎞인데 이중 김천시를 경유하는 지방도는 9개 노선으로 총 161.5㎞에 달한다. 지방도 903호선은 성주군 가천면 창천리에서 금수면 영천리까지 연결하는 총연장 98.2㎞의 도로이다. 지방도 903호선은 성주~금수선으로도 불리는데, 이는 기점과 종점의 행정 구역 명칭을 반영한...

  • 지방도 구백십삼 호 선(地方道-號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를 거쳐 성주군 수륜면 신정리와 구미시 무을면 송삼리를 연결하는 지방도. 경상북도 내의 지방도는 총연장 2,244㎞인데 이중 김천시를 경유하는 지방도는 9개 노선으로 총 161.5㎞에 달한다. 지방도 913호선은 성주~선산선으로도 불리며 성주군 수륜면 신정리에서 구미시 무을면 송삼리까지 연결한다. 총연장 59㎞의 왕복 2차선 또는 4호선의 지방도이다. 김천 구간은...

  • 지방도 구백십육 호 선(地方道-號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아포읍 국사리에서 안동시 풍산면 안교리를 연결하는 지방도. 경상북도 내의 지방도는 총연장 2,244㎞인데 이중 김천시를 경유하는 지방도는 9개 노선으로 총 161.5㎞에 달한다. 지방도 916호선은 김천시 아포읍 국사리에서 구미시와 상주시, 예천군, 의성군, 안동시를 연결한다. 지방도 916호선은 아포~풍산선으로도 불리는데, 이는 기점과 종점의 행정 구역 명칭을...

  • 지방도 구백오 호 선(地方道-號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남면 부상리에서 고령군 성산면을 연결하는 지방도. 경상북도 내의 지방도는 총연장 2,244㎞인데 이중 김천시를 경유하는 지방도는 9개 노선으로 총 161.5㎞에 달한다. 지방도 905호선은 남면~성산선으로도 불리는데, 이는 기점과 종점의 행정 구역 명칭을 반영한 것이다. 지방도 905호선은 총연장 46.2㎞의 도로로, 고령군 성산면에서 국도 26호선으로부터 나누어...

  • 지방도 구백육 호 선(地方道-號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를 거쳐 고령군 쌍림면과 충청북도 영동군 매곡면을 연결하는 지방도. 경상북도 내의 지방도는 총연장 2,244㎞인데 이중 김천시를 경유하는 지방도는 9개 노선으로 총 161.5㎞에 달한다. 지방도 906호선은 매곡~쌍림선으로도 불리는데, 이는 기점과 종점의 행정 구역 명칭을 반영한 것이다. 총연장 72.8㎞의 지방도로 이중 충청북도 구간은 7.4㎞이며, 경상북도 구간...

  • 지방도 구백일 호 선(地方道-號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를 거쳐 문경시 동로면과 충청북도 영동군 황간면을 연결하는 지방도. 경상북도 내의 지방도는 총연장 2,244㎞인데 이중 김천시를 경유하는 지방도는 9개 노선으로 총 161.5㎞에 달한다. 지방도 901호선은 경상북도 문경시 동로면에서 충청북도 영동군 황간면을 잇는 도로로 문경시, 상주시, 김천시, 영동군을 경유한다. 지방도 901호선은 동로~황간선으로도 불리는데,...

  • 지방도 천구십구 호 선(地方道-號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거창군 남하면과 경상북도 김천시 대덕면을 연결하는 지방도. 경상북도 내의 지방도는 총연장 2,244㎞인데 이중 김천시를 경유하는 지방도는 9개 노선으로 총 161.5㎞에 달한다. 지방도 1099호선은 경상남도 거창군 남하면에서 경상북도 김천시 대덕면을 잇는 지방도이다. 거창군 가조면 대초리에서 88올림픽고속국도와 연결된다. 지방도 1099호선은 남하~대덕선으로도 불리는데...

  • 지방도 천팔십구 호 선(地方道-號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산청군 신등면과 경상북도 김천시 부항면을 연결하는 지방도. 경상북도 내의 지방도는 총연장 2,244㎞인데 이중 김천시를 경유하는 지방도는 9개 노선으로 총 161.5㎞에 달한다. 지방도 1089호선은 경상남도 산청군 신등면에서 경상북도 김천시 부항면을 연결하는 지방도이다. 지방도 1089호선은 신등~부항선으로도 불리는데, 이는 기점과 종점의 행정 구역 명칭을 반영한 것이...

  • 지산마을 동제양각-리 모산 동제(陽角里茅山洞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구성면 양각리에서 마을의 안녕과 풍요를 기원하며 지내는 마을 제사. 양각리 모산 동제는 음력 1월 6일 오후 6시에 양각리 모산마을에서 마을 사람들의 무병과 풍년을 빌며 공동으로 지내는 제사이다. 이를 ‘지산(池山)마을 동제’라고도 한다. 조선 후기까지 김산군 과곡면에 속했던 모산마을은 1579년 순흥 안씨가 들어와 마을을 개척한 이래 대대로 화순 최씨와 합천 이...

  • 지석묘고인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에 산재하고 있는 청동기 시대의 무덤. 고인돌은 청동기 시대의 대표적인 무덤으로서, 상석이 지상에 드러나 있고 하부에 지석(支石)이나 석곽(石槨), 석관(石棺)이 축조되어 있으며 주변으로 묘역이 있는 경우도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고인돌 또는 지석묘라 부르며, 일본에서는 지석묘, 중국에서는 석붕(石棚)·대석개묘(大石蓋墓), 유럽에서는 거석 기념물 또는 돌멘(Dolme...

  • 지신 밟기(地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서 정월 대보름에 가신(家神)을 위로하고 액(厄)을 물리치기 위해 행해지는 놀이. 지신밟기는 정월 보름날 마을에서 운영되는 풍물패가 주축이 되어 집집마다 돌면서 행하는 집터 닦기이다. 이를 ‘성주풀이’라고도 한다. 지신밟기의 의미는 마을과 주민 집의 지신(地神)을 밟아서 진정시키고 잡귀를 쫓아서 연중 무사와 만복이 깃들이기를 비는 데 있다. 김천 지역에서는 1...

  • 지엠티브이김천 방송(金泉放送)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신음동에 있는 지역 방송사. 김천방송은 김천 지역에서 일어나는 뉴스를 신속하게 알리고 다양한 지역 관련 정보를 전달하기 위해 설립되었다. 현대프로덕션에서 카메라 감독으로 근무했던 임정구가 1996년 12월 1일 김천방송을 창립했다. 2012년 김천시 용두동에서 현재의 위치인 경상북도 김천시 시청로 111[신음동 783-3]로 이전하였다. 김천방송은 보도, 기획 취...

  • 지재(止齋)최동규(崔東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김천 출신의 의병. 본관은 화순(和順). 자는 취오(聚五), 호는 지재(止齋). 아버지는 최상도(崔尙道)이다. 동생으로 최창규가 있다. 최동규(崔東奎)[1674~?]는 지금의 김천시 조마면 신안리에서 태어났다. 8세에 『십팔사략(十八史略)』을 읽고 10세에 사서에 통달하였으며, 문예에도 특출하였다. 20세에 향시에 실패한 후 무예에 전념하여 26세인 1699년(숙종 25...

  • 지좌 성당(智佐聖堂)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지좌동에 있는 천주교 대구대교구 소속의 천주교회. 김천시 지좌동에 속하는 마잠마을에 천주교 신자들이 살기 시작한 것은 1866년의 병인박해 이전으로 서상돈 아우구스티노의 부친인 서철순이 이 마을에서 얼마 동안 살면서 아들 서상돈 아우구스티노를 낳았다. 또한 신도 권종웅이 박해를 피해 김천시 대항면 대성동의 공자동에 살다가 마잠마을로 피난 오고 권안드레아의 인도로...

  • 지좌공소마잠 공소(馬蠶公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지좌동에 있던 공소. 지좌동의 옛 마을 지명인 마잠은 1866년 병인박해로 인해 피신해 온 천주교 신자들이 김천 시내 지역에서는 최초로 신앙촌을 형성한 곳이다. 서상돈 아우구스티노의 부친인 서철순이 이 마을에 살면서 아들 서상돈을 낳았고 신도 권종웅이 박해를 피해 대항면 대성리 공자동에 살다가 마잠으로 피난 오고 권종웅의 인도로 마잠마을의 임 바오로가 영세를 받고...

  • 지좌교회김천 지좌 교회(金泉智佐敎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지좌동에 있는 대한예수교 장로회 소속 교회. 김천지좌교회는 부해리 선교사에게 전도를 받은 지좌동 주민 최인출이 1904년 10월부터 황금동교회를 다니다가 최인출에게 전도를 받아 신자가 된 주민 임춘실, 김성출, 김팔봉, 채발상, 신덕칠 등과 함께 지좌동 일대에서 포교하여 늘어난 신자들을 위한 예배를 위해 1905년 최인출의 자택을 예배당으로 정하고 예배를 보면서...

  • 지좌-동(智佐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덕곡동·지좌동을 관할하는 행정동. 지대리(智大里)의 ‘지’자와 마좌산리(馬佐山里)의 ‘좌’자를 따서 지좌동이라 하였다. 1914년 김산군 고가대면 지대리·지수리(智水里), 군내면 마좌산리가 통합되어 금릉군 감천면 지좌동으로 개편되었으며, 이때 응곡과 호동이 통합되어 농소면 덕곡동으로 개편되었다. 1938년 김천읍 지좌동이 되었고, 1949년 김천시 지좌동이 되었다...

  • 지좌-동 주민 센터(智佐洞住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지좌동에 있는 지좌동 관할 행정 기관. 김천시의 행정 구역은 아포읍, 농소면, 남면, 개령면, 어모면, 봉산면, 대항면, 감천면, 감문면, 조마면, 구성면, 지례면, 부항면, 대덕면, 증산면, 자산동, 평화남산동, 양금동, 대신동, 대곡동, 지좌동 등 1개 읍, 14개 면, 6개 동으로 구성되어 있다. 그중에서 지좌동 주민센터는 지좌동 지역의 행정 사무를 관장하는...

  • 지좌동사무소지좌-동 주민 센터(智佐洞住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지좌동에 있는 지좌동 관할 행정 기관. 김천시의 행정 구역은 아포읍, 농소면, 남면, 개령면, 어모면, 봉산면, 대항면, 감천면, 감문면, 조마면, 구성면, 지례면, 부항면, 대덕면, 증산면, 자산동, 평화남산동, 양금동, 대신동, 대곡동, 지좌동 등 1개 읍, 14개 면, 6개 동으로 구성되어 있다. 그중에서 지좌동 주민센터는 지좌동 지역의 행정 사무를 관장하는...

  • 지좌-리(智佐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부항면에 속한 법정리. 조선 말 지례군 하서면에 속했던 지역으로 1914년 상지리(上智里)·하지리(下智里)가 통합되어 김천군 부항면 지좌리(智佐里)로 개편되었다. 1949년 금릉군 부항면 지좌리로 개칭되었고, 1995년 김천시 부항면 지좌리가 되었다. 마을 앞으로 부항천이 흐르고 그 주변으로 넓은 농경지가 펼쳐져 있다. 지좌리는 부항면 소재지에서 동쪽으로 약 6㎞...

  • 지질(地質)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 지역의 지각을 구성하는 암석과 지층의 성질 또는 상태. 김천시의 중앙을 서남에서 동북으로 관류하는 감천을 기준으로 동쪽은 대체로 화강암류이고, 서쪽은 편마암류로 구성되어 있다. 편마암류가 분포하는 서쪽 산악 지대는 소백산맥에 해당하며 우리나라에서는 개마지괴, 경기지괴와 더불어 가장 오래된 육괴로서 중국 복건지괴와 연결되는데, 약 6억 년 전에 형성된 것으로 알려져...

  • 지편투전(鬪牋)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 지역의 청년·장년층에서 숫자를 적은 종이를 가지고 승패를 가리는 놀이. 투전은 한지를 여러 겹 붙여서 만든 지편(紙片)[문양이나 숫자를 표시하여 만든 패]를 뽑아 나온 끗수로 승부를 겨루는 놀이이다. 이를 짓꼬땡이, 돌려태기, 짓꾸땅, 짓꾸땅이, 땅이 등이라고도 한다. 지편은 형편에 따라 매수를 40장, 50장, 60장, 80장 등 다양하게 운용할 수 있으며, 이를...

  • 지품천-현(知品川縣)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삼국 시대부터 757년까지 경상북도 김천시 지례면에 설치된 지방 행정 구역. 『고려사(高麗史)』 제57권 지 제11 지리 2 상주목 경산부(京山府)조에는 “지례현(知禮縣)은 원래 신라의 지품천현(知品川縣)인데 경덕왕이 지금 명칭으로 고쳐서 개령군의 관할 현으로 만들었다. 현종 9년에 본 부에 소속시켰으며 공양왕 2년에 감무를 두었는바 구성(龜城)이라고도 부른다.”라고 기록되어 있다...

  • 지형(地形)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 지역에서 나타나는 땅의 기복과 형태. 지형은 해발 고도에 따라 산지, 구릉지, 평야로 분류할 수 있다. 김천시는 남북 방향으로 길고, 동서 방향으로 짧은 장방형에 가까운 형태를 하고 있다. 동쪽, 서쪽, 남쪽은 높은 산지에 둘러싸여 있고, 북쪽은 낮은 산지가 분포하므로 다소 열려 있으나 전체적으로는 분지 지형이다. 북동쪽으로는 저산성 산지 사이에 감천의 하곡이 형성...

  • 직도여학조(呂學祖)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김천 출신의 선비. 본관은 성산(星山). 자는 직도, 호는 노일헌. 여종호(呂從護), 여응구(呂應龜), 여대로(呂大老)의 가계를 잇는 여사민의 아들이다. 아들로 여석홍을 두었다. 여학조(呂學祖)[1715~1836]는 천품이 총명하였고 성리학에 조예가 깊었으며 문장에도 뛰어났다. 일찍이 조목수(趙沐洙)·유심춘(柳尋春)의 문하에서 수업하였다. 여러 번 사림에서 학행(學行)으...

  • 직여이충로(李忠老)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김천 출신의 유학자. 본관은 성산(星山). 자는 직여, 호는 해재(海齋). 아버지는 이유(李遊)이다. 집안이 대를 이어 주자학을 연구하고 실천하여 ‘사세 학행, 사세 유일’로 명성을 얻었다. 아버지 이유도 형 이혼과 함께 고향에 은거하면서 성리학에 잠심하여 일가를 이루었다. 중종 대에 학행으로 안음현 훈도에 제수되었고, 이조참의에 증직되었다. 아들 이지남[자 성지, 호...

  • 직지 문화 공원(直指文化公園)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운수리에 있는 근린공원. 직지문화공원은 2001년 9월 21일 경상북도 고시 제2001-275호에 의해 공원으로 지정되었다. 이어 김천시가 418년(신라 눌지왕 2)에 건립된 전통 사찰인 직지사 주변의 무질서한 개발 행위를 사전에 예방하고 직지사와 연계한 문화 관광 자원화를 위해 2001년 12월부터 2004년 4월까지 3여 년에 걸쳐 총 사업비 200억...

  • 직지 성보 박물관(直指聖寶博物館)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운수리에 있는 박물관. 대한불교 조계종 제8교구의 본사인 직지사에서 본·말사의 주요 문화재를 연구 및 전시하기 위하여 직지성보박물관을 설립하였다. 1989년 9월 직지사 본·말사의 주요 문화재를 연구 및 전시하기 위한 박물관 건립을 결의하고 1992년 8월 문화체육부[현 문화체육관광부]에 직지사 청풍료(淸風寮)를 유물관으로 개축하기 위한 공사 사업 승인서를...

  • 직지 저수지(直指貯水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향천리에 있는 저수지. 직지저수지는 동네의 옛 지명을 따 기날못이라고도 불리는 1종 저수지이다. 지방도 906호선을 따라 저수지로 들어오는 입구에 경상북도 무형문화재 제11호인 과하주 생산·판매장이 있으며 저수지 위쪽, 황악산 동쪽 아래 신라 천년의 사찰인 직지사와 직지문화공원이 있다. 직지저수지는 농업용수 공급을 목적으로 축조한 농업용 저수지로 1952년...

  • 직지 초등학교(直指初等學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향천리에 있는 공립 초등학교. 정직하고 예절바른 어린이, 스스로 공부하는 어린이, 창의적으로 생각하는 어린이, 몸과 마음이 튼튼한 어린이를 길러 더불어 살아가는 정직하고 창의적인 인간을 육성하는 데 교육 목표를 두고 있다. 1935년 7월 1일에 직지공립보통학교로 개교하였다. 1941년 4월 1일 직지국민학교로 교명을 변경하였다. 1980년 4월 21일에...

  • 직지교(直指橋)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신동에 있는 다리. 직지교는 김천시 대항면 운수리 황악산[1,111.4m] 아래에 있는 직지사(直指寺)에서 유래한 이름이다. 직지교는 허용 통행 하중 43.2톤, 길이 100m이며 경간 수는 4개, 교각 수는 3개이다. 다리 폭은 35m로 보도 폭 6.9m, 차도 폭 28.1m이며 차로는 6개 차로로 상행 3개 차로, 하행 3개 차로이다. 상부 구조인 주경간 형...

  • 직지사 경덕전등록(直指寺景德傳燈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운수리 직지성보박물관에서 소장하고 있는 조선 후기에 간행된 불서(佛書). 『경덕전등록(景德傳燈錄)』은 송나라 고승 도원(道源)이 역대 법맥과 법어를 수록한 불서로, 조선 시대에는 승과의 한 과목이었다. 인도에서 중국에 이르는 방대한 선종의 법맥(法脈) 전승을 총 30권으로 정리해 놓은 책이다. 고려와 조선 시대 승과(僧科)에서 선종의 시험 과목으로 채택되었...

  • 직지사 계초심학인문(直指寺誡初心學人文)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운수리 직지사에 소장되어 있는 계율서. 직지사 『계초심학인문(誡初心學人文)』은 고려 후기의 승려 지눌(知訥)[1158~1210]이 처음 출가한 수행자들을 경계할 목적으로 지은 책이다. 직지사에 필사본 1책이 소장되어 있다. 내용은 크게 세 부분으로 나눌 수 있는데, 불문(佛門)에 들어온 사미(沙彌)를 경계하는 부분부터 시작된다. 처음 출가한 사람은 나쁜 벗...

  • 직지사 괘불(直指寺掛佛)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운수리 직지사에 있는 조선 후기 불화. 「직지사 괘불(直指寺掛佛)」은 1803년(순조 3) 제한대사(濟閑大師) 등 총 13명의 화사(畫師)가 그린 것으로 기록되어 있다. 화기(畫記)에 증사(證師), 송주(誦呪), 화사 공양주(供養主), 화주(化主), 시주(施主) 등의 명단을 기록했는데, 총 153명에 이른 것을 보면 이 불사가 얼마나 큰 것이었는지 알 수...

  • 직지사 금강문 이야기(直指寺金剛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운수리에서 금강문과 관련하여 전해 내려오는 이야기. 「직지사 금강문 이야기」는 헤어진 남편을 만나려고 전국의 사찰을 모조리 찾아다니다가 직지사에 쓰러져 죽은 부인의 원혼을 달래기 위해 세웠다는 금강문이 건립된 연유에 관한 연기담이다. 1983년 김천시에서 발행한 『내고장 우리향토』에 「직지사 금강문의 유래」라는 제목으로 수록되어 있다. 1999년 김천시에서...

  • 직지사 금강문의 유래직지사 금강문 이야기(直指寺金剛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운수리에서 금강문과 관련하여 전해 내려오는 이야기. 「직지사 금강문 이야기」는 헤어진 남편을 만나려고 전국의 사찰을 모조리 찾아다니다가 직지사에 쓰러져 죽은 부인의 원혼을 달래기 위해 세웠다는 금강문이 건립된 연유에 관한 연기담이다. 1983년 김천시에서 발행한 『내고장 우리향토』에 「직지사 금강문의 유래」라는 제목으로 수록되어 있다. 1999년 김천시에서...

  • 직지사 대웅전 삼존불 탱화(直指寺大雄殿三尊佛幀畵)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운수리 직지사 대웅전에 봉안된 조선 후기 후불탱화. 「직지사 대웅전 삼존불탱화」는 1744년(영조 20) 승려 화가 진기(震基)와 지영(智英) 등이 그린 것으로 알려져 있다. 삼세계(三世界)의 교리를 배경으로 하여 중앙에는 석가불의 「영산회상도」, 왼쪽에는 약사불의 「약사회상도」, 오른쪽에는 아미타불의 「아미타회상도」를 배치하였다. 1980년 8월 23일...

  • 직지사 대웅전 앞 동·서 삼층석탑문경 도천사지 동서 삼층 석탑(聞慶道川寺址東西三層石塔)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운수리 직지사 대웅전 앞에 있는 통일 신라 시대의 것으로 추정되는 석탑. 경상북도 문경시 산북면 서중리의 도천사지(道川寺址)로 추정되는 곳에 파손되어 산재해 있던 3기의 석탑을 1974년 직지사로 옮겨 온 것으로 3기 가운데 1기는 현재 직지사 비로전 앞에 세워져 있다. 탑의 양식 수법은 3기 모두 동일하다. 일제 강점기 때 도굴꾼들이 탑을 쓰러뜨렸으나 거...

  • 직지사 명부전 금강신상직지사 명부전 금강역사상(直指寺冥府殿金剛力士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운수리 직지사에 있는 조선 후기 금강역사상. 명부전은 팔작지붕에 앞면과 옆면 각 3칸 규모의 불당이다. 안에는 지장보살좌상을 중심으로 좌우에 도명존자·무독귀왕이 협시하고 있고, 그 주위로 시왕과 판관·녹사·사자·인왕 각 2위가 봉안되어 있다. 금강역사상은 오른쪽과 왼쪽에 두 구가 있는데 모두 나무로 만들어져 있다. 오른쪽 인왕상은 전체 높이 123㎝, 폭...

  • 직지사 명부전 금강역사상(直指寺冥府殿金剛力士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운수리 직지사에 있는 조선 후기 금강역사상. 명부전은 팔작지붕에 앞면과 옆면 각 3칸 규모의 불당이다. 안에는 지장보살좌상을 중심으로 좌우에 도명존자·무독귀왕이 협시하고 있고, 그 주위로 시왕과 판관·녹사·사자·인왕 각 2위가 봉안되어 있다. 금강역사상은 오른쪽과 왼쪽에 두 구가 있는데 모두 나무로 만들어져 있다. 오른쪽 인왕상은 전체 높이 123㎝, 폭...

  • 직지사 명부전 인왕상직지사 명부전 금강역사상(直指寺冥府殿金剛力士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운수리 직지사에 있는 조선 후기 금강역사상. 명부전은 팔작지붕에 앞면과 옆면 각 3칸 규모의 불당이다. 안에는 지장보살좌상을 중심으로 좌우에 도명존자·무독귀왕이 협시하고 있고, 그 주위로 시왕과 판관·녹사·사자·인왕 각 2위가 봉안되어 있다. 금강역사상은 오른쪽과 왼쪽에 두 구가 있는데 모두 나무로 만들어져 있다. 오른쪽 인왕상은 전체 높이 123㎝, 폭...

  • 직지사 부도군(直指寺浮屠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운수리 직지사에 있는 조선 시대 부도군. 직지사에는 크게 네 군데에 부도군이 있었다. 직지사 부도군 1은 극락전 뒤편 부도 밭에 위치하였으며 13기의 부도와 비좌(碑座)가 있었다. 직지사 부도군 2는 직지사 입구 북암마을 안 솔밭에 4기가 있었다. 직지사 부도군 3은 산내 암자인 백련암 가는 산로 입구인 네은암골 계곡을 따라 올라가면 계곡 남쪽에 터를 닦고...

  • 직지사 비로전 앞 삼층석탑문경 도천사지 삼층 석탑(聞慶道川寺址三層石塔)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운수리 직지사 비로전 앞에 있는 통일 신라 시대의 석탑. 경상북도 문경시 산북면 서중리의 도천사지(道川寺址)로 추정되는 곳에 파손되어 산재해 있던 3기의 석탑을 1974년에 직지사로 옮겨 온 것으로 3기 가운데 1기는 현재 직지사 비로전 앞에 세워져 있고 2기는 대웅전 앞에 세워져 있다. 탑의 양식 수법은 3기 모두 동일하다. 일제강점기 때 도굴꾼들이 탑을...

  • 직지사 사적비(直指寺事蹟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운수리 직지사에 있는 조선 후기의 사적비. 직지사는 신라 말 고려 초에 능여대사가 활동하여 고려 태조가 대찰로 창건하였다. 이곳에 왕희지(王羲之) 글씨를 집자한 비가 있었는데, 조선 세조 때 학조(學祖)가 중수하였고, 임진왜란으로 피해를 입어 유실되었을 때 중창하였다. 직지사 사적비는 1681년(숙종 7)에 조종저(趙宗著)가 짓고 낭선군(朗善君) 이우(李俁...

  • 직지사 사천왕상(直指寺四天王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운수리 직지사에 있는 고려 전기 불상. 직지사 사천왕상은 사천왕문 안에 있는 거대한 4개의 소조 불상으로 936년(고려 태조 19)에 능여대사(能如大師)가 직지사 중창 시에 조성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1592년 임진왜란 때 사천왕문이 일부 화재를 입었으나 사천왕상은 크게 훼손되지 않았다. 이후 승려 추담(秋潭)이 사천왕상을 부분적으로 보수하여 오늘에 이르...

  • 직지사 석등(直指寺石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운수리 직지사 대웅전 앞에 있는 석등. 직지사 석등은 일명 광명등(光明燈)이라고 불린다. 직지사 석등은 지대석(地臺石), 8엽의 복련(覆蓮) 하대석(下臺石), 8각의 간주석(竿柱石), 8엽의 앙련(仰蓮) 상대석(上臺石), 4각의 화사석(火舍石), 8각의 옥개(屋蓋), 연봉형의 보주(寶珠)로 구성되어 있다. 높이는 256㎝이다. 직지사 석등의 간주석에는 다람...

  • 직지사 석조 나한 좌상(直指寺石造羅漢坐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운수리에 있는 고려 전기 석조 나한좌상. 직지사 석조나한좌상은 인천시 강화도 전등사에 있던 것을 1996년에 직지성보박물관으로 옮겨서 보관하고 있는데 서운선사(瑞雲禪師)의 원불(願佛)이라고 전해져 온다. 1997년 9월 29일 경상북도 유형문화재 제296호로 지정되었다. 직지사 석조나한좌상은 화감암을 사용하여 아주 사실적으로 만들어졌는데 전체 높이 45㎝,...

  • 직지사 석조약사여래좌상김천 직지사 석조 약사여래 좌상(金泉直指寺石造藥師如來坐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운수리에 있는 통일 신라 시대 석조 불상. 김천 직지사 석조약사여래좌상은 통일 신라 후반인 9세기경에 만들어진 것으로 직지사 경내에서 출토되었다. 1955년 국보 제475호로 지정되었다가 1963년 국보와 보물을 구분하면서 1월 21일 보물 제319호로 지정되었다. 현재 직지성보박물관에 소장되어 있다. 김천 직지사 석조약사여래좌상은 불상 높이 128㎝, 광...

  • 직지사 선문염송집(直指寺禪門拈頌集)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김천시 대항면 운수리 직지성보박물관에서 소장하고 있는 고려 후기에 간행된 불서. 직지사 『선문염송집(禪門拈頌集)』은 1226년(고종 13) 고려의 선승 혜심(慧諶)이 수선사(修禪社)[현 송광사]에서 제자 진훈(眞訓) 등과 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