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목차

메타데이터
항목 ID GC03200650
한자 金陵西部里三層石塔
영어공식명칭 Three storied Stone Pagoda of Seobu-ri, Gimcheon
영어음역 Gimcheon Seoburi Samcheung Seoktap
이칭/별칭 금릉 서부동 삼층석탑,가마바위,금릉 서부동 폐탑
분야 종교/불교,문화유산/유형 유산
유형 유적/탑과 부도
지역 경상북도 김천시 개령면 서부리 501-3
시대 고대/남북국 시대/통일 신라
집필자 이주림
[상세정보]
메타데이터 상세정보
문화재 지정 1985년 8월 5일연표보기
복원 1997년연표보기
건립 통일 신라 시대
현 소재지 경상북도 김천시 개령면 서부리 501-3 지도보기
성격
양식 석조
재질 석재
소유자 국유
관리자 경상북도 김천시
문화재 지정 번호 경상북도 문화재자료 제122호

[정의]

경상북도 김천시 개령면 서부리에 있는 통일 신라 시대로 추정되는 석탑.

[개설]

김천 서부리 삼층석탑 주변에서 주변에는 일휘문(日暉文) 암막새 기와 등 통일 신라 시대, 고려 시대, 조선 시대에 이르는 기와 및 자기편들이 발견되어 통일 신라 시대 사찰이 조선 중기까지는 존속하고 있었던 것으로 추정된다. 탑이 위치한 골짜기는 임진왜란 당시 왜병의 진로였다는 설이 있어 그 때 탑이 무너진 것으로 추측해 볼 수 있다. 기존에 금릉 서부동 폐탑으로 불렸고, 가마바위라고도 불린다.

[건립 경위]

김천 서부리 삼층석탑의 연혁 및 조성 연대는 알려져 있지 않으나 옥개석 등 구조물의 건축 양식이나 형태로 미루어 보아 통일 신라 시대에 조성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위치]

김천시 개령면 서부리 501-3번지 서부마을에서 서쪽 200m 거리의 호두산 아래 소릿길 고개 너머 골짜기 포도밭에 6개의 탑편이 있다. 여기서 북쪽으로 약 30m 지점이 『동국여지승람(東國輿地勝覽)』과 향토지(鄕土誌)에 나오는 감문국(甘文國)의 장부인릉이 근처에 있었다고 하는데, 능은 탑석 바로 뒤에 위치해 있다.

[형태]

김천 서부리 삼층석탑은 원래 삼층 석탑이었을 것으로 추정되어, 기단부, 상륜부, 3층부는 없고 탑신(塔身)의 1·2층 부재만 남아 있던 것을 1997년에 복원하였다. 탑은 화강석으로 만들어졌으며 1층 옥개석은 네 귀퉁이가 살짝 치켜 올라갔고, 두께는 얇으며 옥개석 위에 2단의 괴임이 있다. 합각부에는 풍탁공이 뚫려 있고 낙수면의 반전은 약하다.

1·2층 옥개받침은 5단이고, 1층 옥신의 너비는 124㎝, 높이는 11㎝이며, 한쪽 변의 길이가 215㎝이다. 이 규모로 보아 웅장한 석탑이었음을 알 수 있다. 전체적인 형태를 볼 때 전형적인 통일 신라 시대의 삼층석탑으로 추정된다.

[현황]

김천 서부리 삼층석탑의 1·2층 탑재만 남아 있던 것을 1997년에 복원하고 철책을 설치하여 오늘에 이르고 있다. 1985년 8월 5일 경상북도 문화재자료 제122호로 지정되었다.

[의의와 평가]

옥개석 등 구조물의 건축 양식이나 형태로 미루어 보아 전형적인 통일 신라 시대의 삼층석탑으로 추정되고 있어 통일 신라 시대 석탑으로 그 의의가 있다.

[참고문헌]